촬영 전부터 몰입감 깨졌다 난리난 ‘하트시그널4’, 내용 확인해보니…

613

방송 전부터 출연자 과거 논란
남자친구 숨기고 출연했다?
채널A 측 “사실 아냐”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채널A

채널A 연애 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4‘가 방송 전부터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달 27일 “봄볕처럼 가슴아리고, 두근대는 이야기. 다시왔어요. 이 도시의 시그널”이라는 제목으로 ‘하트시그널 시즌4’의 예고 영상이 공식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네 번째 시즌이 나올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약 3년 만에 돌아온 하트시그널은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예고 영상에 담긴 일반인 여성 출연진이 남자친구가 있는 상태에서 ‘하트시그널4’에 출연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출처 : 채널A
출처 : Instagram@channela_insta

해당 출연자는 최근까지 자신의 개인 SNS에 오래 사귄 의사 남자친구와의 열애를 공개적으로 이어왔으며 올해 2월까지 흔적이 발견됐다는 것이 누리꾼들의 주장이었다.

실제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의사 남자친구 있는 일반인 출연자가 ‘하시4’에 나와 몰입이 깨진다”는 글이 올라왔으며 “출연을 앞두고 남자친구와 관련된 게시글이 사라졌다”라는 지적이 이어졌다.

하지만 해당 내용이 확산되면서 채널A 측은 9일 논란에 대하여 부인했다.

채널A 제작진은 “일반인 출연자 사생활에 대해 방송국이 언급하는 것이 조심스럽지만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모든 출연자는 교제 중인 상대가 없는 상태에서 방송에 출연했음을 알린다”고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출처 : 채널A
출처 : Instagram@channela_insta

‘하트시그널4’의 논란은 이게 끝이 아니다. 지난 4월 차량 불법 주차, 새벽 촬영 중 드론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소음과 사생활 침해에 인근 주민들이 민원을 제기했다.

제작진은 “촬영 과정에서 소음이 발생했고 주민들이 민원을 낸 것으로 확인됐다”며 “앞으로 더욱 세심하게 주의를 기울이겠다”며 사과문을 냈다.

또한 이전 시즌 출연자들의 사생활 논란이 잦았던 하트시그널은 이를 방지하기 위하여 “출연진들의 생활기록부를 초, 중, 고를 다 받는다. 당연히 거기에 동의하는 분이 출연을 한다”고 전했다.

한편, ‘하트시그널 시즌4’는 5월 17일에 첫 방송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