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뮤직코리아, 피프티 피프티 멤버 강탈 배후 의혹에 입장 밝혔다 (전문)

225

피프티 피프티(FIFTY FIFTY) 멤버를 강탈하려고 했다는 의혹을 받은 워너뮤직코리아가 입장을 밝혔다.

피프티 피프티 / 이하 어트랙트

워너뮤직코리아는 26일 “어트랙트가 주장한 내용은 사실무근이며, 내용증명서를 보낸 부분에 대해서도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피프티 피프티의 해외 유통사였던 워너뮤직코리아는 “계약 이후 지금까지 워너뮤직 그룹의 역량과 네트워크를 동원하여 피프티 피프티와 소속사가 이룩한 눈부신 성과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왔지만, 불미스러운 의혹이 제기돼 매우 유감스러운 마음”이라고 토로했다.

워너뮤직코리아는 “아티스트와 아티스트 소속사의 의견을 존중하며 글로벌 유통사로서 현재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으며, 이는 다양한 성과로 증명되고 있음을 자부한다”며 “향후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확산과 근거 없는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피프티 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는 “최근 불거진 외부 세력의 피프티 피프티 멤버 강탈 시도 사건 배후에 모 외주용역업체와 워너뮤직코리아가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피프티 피프티 멤버들을 불법적으로 강탈하려 하는 명백한 시도에 대한 실질적 증거를 이미 포착했다. 워너뮤직코리아에 정확한 해명과 입장 표명을 요청한다”고 공개적으로 말했다. 이와 함께 워너뮤직코리아에 내용증명을 발송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상반된 입장을 보이는 어트랙트와 워너뮤직코라아가 어떤 행보를 보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피프티 피프티는 지난해 2월 데뷔한 신인 그룹이다. 올해 2월 발매한 첫 번째 싱글 앨범 ‘더 비기닝 : 큐피드(The Beginning: Cupid)’의 타이틀곡 ‘큐피드(Cupid)’가 틱톡, 인스타그램 등에서 인기를 끌면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다음은 피프티 피프티 멤버 강탈 의혹에 관한 워너뮤직코리아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워너뮤직코리아입니다.

오늘(26일) 신인 걸그룹 ‘피프티 피프티'(FIFTY FIFTY) 소속사 어트랙트(Attrakt)의 주장에 대한 공식 입장을 전달해 드립니다.

먼저 워너뮤직코리아는 피프티 피프티의 해외 유통사로, 2023년 4월 1일부터 업무를 진행해왔습니다. 계약 이후 지금까지 워너뮤직 그룹의 역량과 네트워크를 동원하여 피프티 피프티와 소속사가 이룩한 눈부신 성과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왔습니다만, 불미스러운 의혹이 제기돼 매우 유감스러운 마음입니다.

워너뮤직코리아는 아티스트와 아티스트 소속사의 의견을 존중하며 글로벌 유통사로서 현재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으며, 이는 다양한 성과로 증명되고 있음을 자부합니다.

어트랙트가 주장한 내용은 사실무근이며, 내용증명서를 보낸 부분에 대해서도 유감을 표합니다.

향후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확산과 근거 없는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