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키니 중독 아냐?’ 이번엔 설원 위에서 노출 선보인 ‘애둘맘’ CEO

816

얼짱 출신 인플루언서 홍영기
일본 설원에서 비키니 착용샷
해외에서 자주 공개하는 비키니

출처 : Instagram@kisy0729

얼짱 출신 인플루언서 홍영기 근황이 화제다.

지난 29일 홍영기는 본인 인스타그램에 “다들 후방 조심”이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영기는 일본 삿포로 설원 위에서 비키니에 털부츠만 신은 채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아이 둘을 낳고도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유지해 화제를 모은 홍영기지만, 설원 위에서 비키니만 입고 찍은 것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이 엇갈렸다.

출처 : Instagram@kisy0729
출처 : Instagram@kisy0729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후방이 문제가 아니라 동상이 문제”, “핫걸인지 쿨걸인지”, “안 추워요?”, “아이고 감기 걸리겠네”, “애 둘 엄마 맞아요?”, “남편한테 안 혼나나?”, “몸매 장난 아니다” 등 반응을 전했다.

홍영기는 해외여행을 갈 때마다 남다른 몸매를 드러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비키니, 언더붑 패션은 물론 길거리에서도 과감한 노출을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에도 홍콩 해변에서 비키니를 입은 채 사진을 올린 홍영기는 “친구가 홍콩 해변은 지금 비키니를 입어도 따뜻하다고 해서 다들 비키니 입고 놀러 왔는데 진짜 아무도 없었고요…”라며 비키니 몸매를 드러냈다.

또한 스페인 길거리에서 충격적인 언더붑 패션을 공개하기도 했다.

출처 : Instagram@kisy0729
출처 : Instagram@kisy0729

당시 홍영기는 “스페인은 점심시간이 3시래요. 12시에 못 참고 브런치 먹으러 왔어요. 이 카페 너무 맘에 드는 거 있죠. 브런치도 맛있고요. 실수로 빵 9조각 시키긴 했지만, 또 오고 싶어요”라며 일상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 길거리에서 밑가슴을 드러낸 채 찍은 일상 사진이 누리꾼들을 충격 빠트렸다.

한편 ‘얼짱’으로 유명했던 홍영기는 지난 2009년 코미디TV ‘얼짱시대’를 통해 깜찍한 외모, 화려한 입담 등으로 인기를 끌었다.

이후 2012년, 21살의 어린 나이에 3살 연하의 남자친구 이세용과 혼전임신을 해 결혼하게 됐다.

현재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으로 팬들과 소통하며 인플루언서로 활동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