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4’ 제롬, 前아내 안무가 배윤정 정체 공개 → 출연자 모두 충격 (+영상)

241

‘돌싱글즈 시즌4′(이하 ‘돌싱글즈4’) 돌싱남녀 10인 전원이 나이를 공개한다.

3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MBN ‘돌싱글즈4’ 7회에서 돌싱남녀들의 나이가 공개된다.

MBN ‘돌싱글즈4’ 예고 / 이하 MBN

이날 출연자 사이에서 “가장 막내일 것”이라는 확신을 불렀던 제롬은 2000년대 그룹 엑스라지 활동이 말해주듯 예상보다 많은 나이를 밝힌다.

제롬은 “가수, 래퍼, VJ, MC, 연기 등 연예계에서 엔터테이너로 10년 동안 활동했던 경력이 있다”고 밝힌다. 또한 “전 와이프 또한 유명한 안무가”라며 전 아내 배윤정의 존재를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특히 제롬에게 호감을 보였던 베니타는 “대박 반전”이라는 말만 반복하다, 급기야 “당장 방에 가서 좀 누워있어야 할 것 같다”고 어지러움을 호소한다. 이에 제롬은 베니타의 눈치를 살피며 이후의 행동 하나하나에 면밀한 촉을 세운다. 이에 제롬의 정보 공개가 두 사람의 썸 기류에 어떠한 변화를 불러오게 될지 초미의 궁금증이 쏠린다.

제작진은 “그동안 서로를 각자의 이름으로 부르며 스스럼없이 지내왔던 돌싱남녀 10인이 모두의 예상을 벗어난 나이가 공개된 후, ‘K-술자리 예절’을 장착하며 의외의 듬직함과 숨겨놨던 애교를 쏟아내기 시작한다”며 “이들의 또 다른 매력을 엿볼 수 있는 나이 공개 이후 상황과 인터넷을 검색해 보기 시작한 베니타의 혼란스러워진 속내에 집중해 달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