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가 우리 아들을 살렸습니다…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

221
키 인스타그램

그룹 ‘샤이니’ 키의 미담이 공개됐다.

지난 12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웹 예능 ‘핑계고’ 지석진·키 편 영상이 올라왔다.

유튜브 ‘뜬뜬’

여기서 화제가 된 건 댓글이었다. 한 네티즌은 “키 선생님. 우리 아들 혈액암 약값이 비급여인데 지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우리 아들 지금 잘 지내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 댓글에는 8000개가 넘는 ‘좋아요’가 달렸다. 네티즌들은 대댓글을 통해 “아드님이 항상 건강하길 바란다”, “이런 미담을 알려줘서 고맙다”, “키다리 아저씨네”, “건강해졌다니 다행이다”, “아들은 키 보면서 항상 기분이 좋을 것 같다” 등 반응을 보였다.

앞서 키는 지난 2019년 칠곡경북대학교병원을 방문해 입원 중인 환아들을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한 바 있다. 키의 팬들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1210만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당시 키의 기부금으로 댓글을 단 네티즌의 아들이 치료를 받을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키는 지난 11일 새 미니앨범 ‘굿 앤 그레이트(Good & Great)’를 발매했다.

아시아 어린이, 자료사진 / yamasan0708-shutterstock.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