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이민우 “지난 3년간, 믿었던 사람에게 전 재산 갈취당했습니다…” (방송서 최초 공개)

157

그룹 신화 멤버 이민우가 안타까운 사연을 공개한다. 사연에는 그간 전혀 알려지지 않았던, 다소 충격적인 내용이 담겨 있어 더욱 주목받고 있다.

신화 이민우. / 뉴스1

16일 오후 방송되는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에는 이민우가 출연해 사연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는 이민우 절친이자 같은 그룹 멤버인 전진과 친누나 이영미, 나이차를 뛰어넘은 절친 이연복 셰프가 함께 출연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민우는 지난 몇 년간 자신이 겪었던 힘겨웠던 일에 대해 털어놨다. 이민우는” 지난 3년간 믿었던 사람에게 배신당해 전 재산까지 갈취당했다”며 고통받았던 안타까운 사연을 방송 최초로 털어놨다. 당시 정신적, 육체적으로 너무 타격을 크게 받았다는 이민우는 “하루하루 숨을 쉴 수가 없었다”고 밝혀 안쓰러움을 더했다.

힘겨움에 몸부림치던 시절 이민우는 이연복에게 받은 “힘내”라는 짧은 문자가 큰 힘이 되었다며 감사하다고 고백했다. 이연복은 이민우를 위한 초특급 요리를 선보이며 위로 만찬을 제공했다는 후문이다.

방송 최초 금전 관련 사연을 털어놓는 이민우. / 채널A 제공

한편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 방송에서는 이민우가 가족과 함께 사는 집이 최초 공개된다. 이민우 개인 공간은 물론 어머니 아버지와의 다정다감한 일상 등이 카메라에 담길 예정이다.

가족 이야기를 꺼내는 이민우는 어려웠던 어린 시절을 이겨내고 20년 넘게 가장 노릇을 해왔던 사연을 고백한다. 이민우 누나 이영미는 모든 가족이 함께 생활하던 2평짜리 어머니 미용실이 빨간 차압 딱지로 도배됐던 당시 일화를 전하기도 한다. 그는 그간 가장 역할을 하며 가족을 위해 고생하며 살아온 동생 이민우에 대한 고마움과 미안함을 표한다.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이민우 안타까운 사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날 오후 8시 10분 방송되는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 4인용식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요리하는 이연복 셰프와 이민우, 전진 등. / 채널A 제공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