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영입 계획 끝마쳤다”… 영국서 급하게 전해진 소식

2813

손흥민(토트넘)이 오는 여름 시장에 파리 생제르맹(PSG)으로 이적할 가능성이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2024년 3월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조별리그 3차전 대한민국과 태국과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손흥민이 첫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 뉴스1

영국 매체 더부트룸은 24일(현지 시각) “PSG가 손흥민을 영입하려고 움직이고 있다. PSG는 토트넘이 손흥민과 잠시 재계약 협상을 중단한 것을 포착했다. PSG는 토트넘이 방심하고 있을 때 그의 영입 계획까지 끝마쳤다”라고 전했다.

이어 “킬리안 음바페가 PSG를 떠난다. PSG는 발에 불이 떨어졌다. PSG는 다음 시즌 음바페의 빈자리를 손흥민으로 채우려고 한다. 음바페의 대체자로 손흥민의 영입을 계획 끝마쳤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토트넘의 슈퍼스타 손흥민은 전 세계 최고의 축구선수 중 한 명이다. 그는 30대 초반의 나이지만 최고의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그는 최전방 공격수뿐만 아니라 윙어 등 여러 포지션에서 뛸 수 있는 최고의 공격수다. 또 양발잡이란 장점을 가지고 있는 축구 선수다”라고 밝혔다.

매체는 “PSG는 이미 손흥민의 이적료 준비 끝마쳤다. 하지만 토트넘은 해리 케인(바이에른 뮌헨)에 이어 손흥민과 같은 선수를 잃고 싶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다. 케인이 떠난 뒤 손흥민이 토트넘 최고의 선수 자리를 꿰찼다. 이에 따라 토트넘은 오는 여름 시장이 열리기 전에 손흥민과의 계약을 마치고 싶어 한다. 손흥민의 선택만 남았다. 그의 선택에 따라 프리미어리그(EPL)가 요동칠 것이다”라고 전했다.

손흥민이 2024년 2월 6일(현지 시각)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메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준결승 요르단과 대한민국의 경기에서 돌파하고 있다. / 뉴스1
+1
3
+1
0
+1
2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