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온라인, 신규 입점 셀러 ‘수수료 0%’ 상생 실현

79

홈플러스가 경쟁력 있는 중소 판매자들의 판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내년 1월1일부터 2월29일까지 홈플러스 온라인 ‘택배배송’ 채널 신규 입점 셀러를 대상으로 ‘판매 수수료 0%’ 혜택을 제공한다.

사진=홈플러스
사진=홈플러스

회사 측은 상생 협력 차원에서 프로모션 기간 내 신규 입점한 셀러를 대상으로 90일간 판매 수수료를 면제하는 정책을 시행키로 했다. 신규 입점을 원하는 판매자가 ‘홈플러스 온라인 파트너센터’에 구비서류를 제출한 후 입점 승인을 받으면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입점 후 90일간 판매 수수료가 0%로 자동 적용된다.

이외에도 판매활동 지원을 위해 주차별 ‘한정수량 오픈런 데이’ 프로모션을 열고 할인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택배배송’에 대한 소비자들의 쇼핑 경험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홈플러스 온라인이 ‘택배배송 신규 셀러 수수료 0%’ 지원 정책을 펼친 지난해 11월부터 3개월간 신규 셀러 월평균 매출이 약 2.5배 성장한 바 있다. 이러한 신규 판매자들의 안정적인 정착이 채널 성장까지 견인하며 지난 3~11월 ‘택배배송’ 전체 매출이 전년비 20% 이상 뛰는 효과를 냈다. 이에 회사 측은 이번 프로모션 시행을 통해 경쟁력 있는 판매자들의 유입과 채널 전반의 성장세가 예상된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11월부터는 대형마트 업계 유일하게 온라인 ‘시니어마켓’을 ‘택배배송’ 채널 내 개설하고 입점 심사 절차 완화, 수수료 경감 등에 힘쓰며 노인 생산품 판로 지원과 노인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해왔다.

홈플러스는 마트와 익스프레스 오프라인 매장을 온라인 배송 거점으로 갖추고 고객과 가장 가까운 점포에서 먹거리·생필품 등을 배송하는 ‘고객 맞춤 배송’, 주문 시 입점 셀러가 택배로 직배송 하는 ‘택배배송’ 등을 주축으로 한 온라인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