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묘 난이도 최하…불의의 사고로 한쪽 앞다리를 잃은 만득이 [함께할개]

102

의문의 사고로 한쪽 앞다리를 잃은 만득이가 평생 가족을 찾고 있다.

만득이 / 만득이 인스타그램

27일 고양이 입양 홍보 단체 ‘묘생길’ 인스타그램에 만득이의 사연이 올라왔다.

만득이는 구조자 회사 근처에서 자주 출몰하던 길고양이였다. 사고를 당하기 전까지 만득이는 구조자를 비롯해 자신을 챙겨주던 사람들 사이에서 나름 유명한 개냥이였다고 한다.

그러던 어느 날 만득이는 의문의 사고를 당해 충격적인 모습으로 나타났다.

당시 만득이는 오른쪽 앞다리가 골절돼 뼈가 흉측하게 튀어나온 상태였다. 다친 이후로부터 만득이는 숨어서 지내기 시작했으며 구조자의 눈에 띄는 횟수도 점점 줄어들었다.

결국 구조자는 만득이를 구조해 병원에 데려갔다. 병원에서는 다리가 썩기 직전이라 절단을 피할 수 없다며 상처가 심한 다리의 절단 수술을 진행했다.

그렇게 한쪽 다리를 잃은 만득이는 더 이상 길에서 안전하게 살아갈 수 없게 됐다. 구조자는 만득이를 집으로 데려와 현재 임시 보호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만득이 인스타그램

1살 남자아이인 만득이는 사람만 보면 수다를 떨고 발톱 한 번 세우질 않는 순한 아이다. 길에서 생활하던 시절엔 다른 고양이들이 낳은 새끼들을 지극정성으로 보살피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수술한 지 3주가 지났지만 만득이는 생활에 불편함 없이 잘 지내고 있다.

만득이에 대한 입양 문의는 인스타그램 계정 @cat_azit_load로 하면 된다.

구조자가 희망하는 만득이의 입양 조건은 다음과 같다. ▲입양 후 최소 1년 동안 SNS나 카카오톡 통해 만득이 소식 전해주실 분 ▲출장이 잦거나 집 비우는 시간이 많은 1인 가구, 임신 계획이 있는 신혼부부, 미성년자 입양 불가 ▲방묘문·방묘창 설치 필수 ▲산책냥, 외출냥 목적으로 입양 불가 ▲가족 구성원이 많다면 전원 알레르기 검사 필수

[함께할개] 위키트리는 유기견·유기묘 보호소 등에서 안락사 위기에 놓인 유기 동물들이 새로운 가족을 만날 수 있도록 유기 동물 소개 코너 ‘함께할개’를 운영합니다. 소중한 생명을 살리기 위한 캠페인에 함께해 주세요. 제보 qllk338r@wikitree.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