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용 타투 프린터 ‘임프린투’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등장 예고

88

LG생활건강이 다음달 9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정보기술(IT)·가전 전시회 ‘CES 2024’를 통해 뷰티테크 기기 ‘임프린투(IMPRINTU)’를 북미에 처음 선보인다.

이하 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CES 2024에서 임프린투와 인공지능(AI)으로 만든 새로운 이미지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임프린투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에서 고객이 원하는 도안을 고르면 이를 그대로 피부 및 적합한 소재의 의류에 쉽게 그려 넣을 수 있는 휴대용(Portable) 타투 프린터다.


LG AI 연구원이 개발한 초거대 AI인 ‘엑사원 아틀리에(EXAONE Atelier)’가 만든 ‘꽃·자연’, ‘기하학·도형’, ‘레터링(문자도안)’ 등 도안을 타투로 구현할 수 있다.

엑사원 아틀리에는 약 3억5000만 장의 이미지와 문구, 영상 등 각종 정보를 학습한 ‘멀티모달(복합정보처리)’ AI다. 사용자가 특정 문구를 입력하면 이와 관련된 새로운 이미지가 생성되고, 디자이너의 마무리 작업을 거쳐 최종 도안이 완성된다.


지금까지 생성된 AI도안은 1만 개가 넘고, 국내외 유저들로부터 누적 10만 회가 넘는 선택을 받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LG생활건강 관계자는 “향후 고객들이 직접 AI를 활용해 자신만의 도안을 생성할 수 있는 혁신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