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 넘었다… 느닷없이 악플 시달리는 ‘푸바오 할부지’ 무슨 일

2660

에버랜드 측이 푸바오 할아버지 강철원 사육사를 향한 악플에 우려를 드러냈다.

30일 에버랜드 유튜브 채널 ‘말하는 동물원 뿌빠TV’는 “최근 푸바오의 환경이 변화하는 것을 두고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다”며 “바오패밀리를 사랑해 주시는 마음은 감사하나, 사육사 개인을 향한 지나친 비난 또는 팬들 간의 과열된 댓글이 늘어나 우려되는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강철원 사육사-푸바오 / 에버랜드

이어 “직접적인 비방, 욕설이 아니더라도 타인에게 불편감, 불쾌감을 주는 댓글은 지양해달라”며 “타인을 저격하고 비난하는 글 또한 마찬가지다. 이에 해당하는 댓글들은 관리자의 모니터링 하여 삭제 조처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강철원 사육사는 35년간 에버랜드에서 여러 동물을 관리해 온 베테랑 사육사로, 2016년부터 러바오와 아이바오를 돌봐 왔다.

2020년 국내 최초 판다 자연 번식에 성공하며 푸바오를 얻어 푸바오 할아버지로 불리며 큰 인기를 얻었다. 이후 올해에도 쌍둥이 판다 루이바오와 후이바오가 태어났다.

강철원 사육사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판다들의 일상을 전하고 있다. 판다 러바오, 아이바오, 푸바오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푸바오 할아버지인 강철원 사육사도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상황.

최근 포토 에세이 ‘아기판다 푸바오’, ‘푸바오, 매일매일 행복해’ 등을 출간했으며 SBS ‘푸바오와 할부지’,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등에도 출연했다.

판다 가족의 인기가 날로 높아지면서 악성 댓글, 무분별한 추측성 댓글도 점차 늘어나자, 채널 측이 직접 당부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20일 오전 경기 용인시 처인구 에버랜드 판다월드에서 푸바오가 눈밭을 뒹굴며 추위를 만끽하고 있다. / 뉴스1

푸바오는 내년 초 중국 반환이 예정된 상태다. 자이언트 판다의 소유권은 중국이 갖고 있어 생식 능력이 생기는 네 살이 되면, 종 번식을 위해 반환하는 것이 통상 절차다. 푸바오 역시 4살이 되는 내년 중국 반환이 예정돼 있다.

이와 관련해 강철원 사육사는 SBS ‘푸바오와 할부지’에 출연해 “자기가 받았던 사랑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고, 그런 추억을 가지고 영원히 행복한 ‘판생’을 살았으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1
2
+1
1
+1
1
+1
14
+1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