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0만 팔로워한테 사랑받은 시바견..환한 미소 남기고 간 마지막

210
ⓒ노트펫

사진=instagram/@marutaro (이하)

[노트펫] 일본에서 240만 팔로워가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시바견 ‘마루’가 지난 8일(이하 현지 시간) 세상을 떠났다.

지난 16일 대만 매체 이티투데이에 따르면 환한 미소로 전 세계 사람들의 사랑을 받아온 마루는 2024년 새해를 맞이하고 16살의 나이로 눈을 감았다.

ⓒ노트펫

마루는 일본 기후현에서 태어났다. 특유의 미소 가득한 얼굴으로 온라인에서 인기를 끌었을 뿐만 아니라, 지난 2015년에는 일본 미애현 관광홍보대사로 위촉되기도 했다.

국내에서도 경향미디어 출판사를 통해 ‘마루야 안녕 : 190만 팔로워가 사랑한 시바견 마루의 하루'(2015) 화보집이 출판되기도 했다.

마루의 보호자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마루가 세상을 떠났음을 알리며 생전 마루의 환한 미소가 가득한 사진들을 공개했다.

ⓒ노트펫

ⓒ노트펫

이어 “16년이라는 시간은 마치 보물 같았다. 모두들 울지 말고 댓글로 마루를 추억해 줬으면 좋겠다. 그럼 마루도 하늘에서 천천히 읽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1만 4천 개가 넘는 댓글을 달며 마루를 추모했다. “길을 걷다 굉장히 귀여운 시바견이 다가오고 있으면 바로 마루였다” “많은 미소를 줘서 고마워. 앞으로도 사랑해!” “내가 인스타그램을 시작한 이유 중 하나가 바로 마루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