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매서운 출근길 한파…서울 -10도·춘천 -16도

92

수요일인 24일 중부 지방과 전북 동부, 경북권 내륙은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떨어져 매우 춥겠고 그 밖의 지역도 -5도 이하로 내려가 춥겠다.

전날보다 온도가 5∼10도가량 낮아져 더욱 추워진 지난 23일 오전 두꺼운 복장의 시민들이 서울 광화문 사거리를 지나고 있다 / 연합뉴스

특히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산지, 경북 북부 내륙의 아침 기온은 -15도 이하로까지 떨어지겠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0.8도, 인천 -9.7도, 수원 -9.6도, 춘천 -15.9도, 강릉 -11.1도, 청주 -10.5도, 대전 -10.6도, 전주 -8.4도, 광주 -6.8도, 제주 1.3도, 대구 -8.6도, 부산 -6.5도, 울산 -8.0도, 창원 -7.0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6∼3도로 예보됐다. 낮 기온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0도 안팎으로 떨어지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충남 서해안과 전라권 서부, 제주도 산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리겠다.

아침까지 세종·충남 중·북부 내륙과 충남 남부 서해안에 2∼7㎝, 충북 중·남부 1∼3㎝, 대전·충남 남부 내륙과 충남 북부 서해안 1㎝ 안팎, 경기 남부 서해안 1㎝ 미만의 눈이 내리겠다.

오전까지는 광주·전남 서부와 전북 서부에 3∼10㎝, 전북 동부와 전남 동부에 1㎝ 안팎의 눈이 오겠다.

제주도는 이날 하루 동안 중산간과 동부에 3∼10㎝, 동부를 제외한 해안에 1∼5㎝의 눈이 예보됐다.

25일까지 이틀간 제주도 산지는 5∼20㎝, 울릉도와 독도는 5∼15㎝의 눈이 내리겠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광주·전남 서부와 전북 서부 3∼10㎜, 세종·충남 중·북부 내륙과 충남 남부 서해안 5㎜ 안팎, 대전·충남 남부 내륙과 충남 북부 서해안, 충북 중·남부, 전북 동부, 전남 동부 1㎜ 안팎, 경기 남부 서해안 1㎜ 미만이다.

25일까지 이틀간 제주도는 5∼20㎜, 울릉도와 독도는 5∼15㎜의 비가 내리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은 전국에서 ‘좋음’으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4.0m, 서해 앞바다에서 1.0∼4.0m, 남해 앞바다에서 1.0∼3.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2.0∼5.5m, 서해 2.0∼5.0m, 남해 1.5∼5.0m로 예측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