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택 1인 가구 청년에 월세 최대 240만원 지원하는 자치구

191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1인 가구 청년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월 최대 20만원, 최장 12개월간 월세를 지원하는 ‘은평형 청년월세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1인 가구 주거 공간 (참고 사진) / Faula Photo Works-shutterstock.com

모집 인원은 65명이며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은평구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이번 사업은 청년의 의견을 반영해 지원 규모를 기존 40명에서 65명으로 늘리고 지원 기준도 임차보증금 5천만원에서 6천만원 이하로 완화했다. 지급 주기도 분기별에서 매월로 개선했다.

신청 자격은 은평구 거주 19∼39세(1985∼2005년 출생) 무주택 1인 가구 청년이다. 기준중위소득 150% 이하, 재산 1억원 이하이며 해당 주택이 임차보증금 6천만원 이하, 월세 60만원 이하여야 한다

구는 세부 심사를 거쳐 3월 중 대상자를 선정해 통보할 예정이다. 동점자가 생기면 연장자를 우선 지원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