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롱기, 이탈리아 감성 ‘세타 무선 전기주전자’ 출시

135

드롱기 세타 무선 전기주전자

이탈리아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드롱기(De’Longhi)가 부드러운 실크를 연상시키는 신제품 ‘세타 무선 전기주전자(KBS2000)’ 4종을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세타 무선 전기주전자는 디스틴타 라인 론칭 이후 약 3년 만에 본격적으로 선보이는 무선 전기주전자 신제품으로 기존 디자인들과는 차별화된 독특한 매력을 선사한다. 무엇보다도 이탈리아어로 실크(Silk)를 뜻하는 ‘세타(Seta)’라는 이름 그대로 부드러운 실크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주방 인테리어에 세련된 무드를 선사해 준다.

컬러를 중요시하는 최근 소비자 트렌드에 맞춰 블랙, 화이트, 베이지, 바이올렛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었으며, 작은 공간에서 활용도를 높일 수 있도록 손목에 무리가 가지 않는 900g의 가벼운 무게와 0.8L 용량의 초소형 사이즈로 설계되었다. 특히, 전기주전자 중 가장 작고 가볍게 설계되어 신혼부부 등 1~2인 가구나 작은 규모의 주방에서 사용하기에 최적화되었다.

더불어, 한 번의 터치로 손쉽게 뚜껑을 열고 물을 채울 수 있는 원터치 버튼 기능과 물 양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투명 수위 표시창과 어느 방향에서나 주전자 본체를 쉽게 들고 내려놓을 수 있도록 설계된 360° 회전 받침대, 세척이 가능한 탈부착형 거름망이 탑재되어 보다 간편하고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김현철 드롱기 코리아 대표는 “3년 만에 선보이는 무선 전기주전자 신제품으로,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는 독특하고 아름다운 디자인이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앞으로 커피머신을 비롯해 소형가전 카테고리에서도 1인 가구부터 다인 가구까지 모두 아우를 수 있는 기능과 디자인 요소를 함께 갖춘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