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정고무신’ 작가 기일, ‘만화·웹툰 저작권의 날’로 기린다

68

연합뉴스

1990년대 인기 만화 ‘검정고무신’을 그린 고(故) 이우영 작가 기일이 만화·웹툰 단체들의 주도로 저작권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날로 기념된다.

사단법인 웹툰협회와 한국만화스토리협회, 한국만화웹툰학회, 한국웹툰산업협회, 한국카툰협회는 매년 3월 11일을 ‘만화·웹툰 저작권의 날’로 선포한다고 11일 밝혔다.

3월 11일은 지난해 ‘검정고무신’ 저작권을 두고 소송 중이던 이 작가가 심적 고통을 호소한 끝에 세상을 등진 날이다.

협회 측은 저작권의 소중함을 일깨운 이 작가를 기리고 만화·웹툰 저작권 인식을 드높이기 위해 ‘만화·웹툰 저작권의 날’을 민간 주도로 제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내년부터 매년 저작권 관련 기념식과 시상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