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서, 아픈 반려견 ‘빌리’ 품에 꼭 끌어안고…”she’s sick”

125
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이하)

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이하)

[노트펫] 배우 전종서가 푸들종 반려견 ‘빌리’와 근황을 전했다.

지난 10일 전종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hes sick”이라는 설명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동물병원 대기실에서 빌리를 품에 안고 있는 전종서의 모습이 담겼다. 빌리는 뒷발에 노란 붕대를 감은 채 풀 죽은 듯한 표정을 짓고 있다.

사진을 본 팬들은 “맨날 언니랑 기 싸움 하는 모습만 보다가 뭔가 슬픈 표정의 빌리를 보니 마음이 아프네요”, “빌리 어쩌다 다친 거야… 언니도 깜짝 놀라셨겠네요. 빌리, 얼른 나으렴♥”, “빌리 아픈데 이런 말 하기 미안하지만 어떻게 붕대 감은 것도 귀엽지… 얼른 낫고 다시 뛰뛰하자 우리 빌리!” 등의 반응을 보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