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파묘’ 이번 주말 극장가에서도 흥행 독주가 예상된다

37

영화 ‘파묘’ 광고판 걸린 서울의 한 극장 / 연합뉴스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 영화 ‘파묘’가 이번 주말 극장가에서도 흥행 독주가 예상된다.

15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파묘’는 전날 10만5천여 명(매출액 점유율 60.1%)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누적 관객 수는 851만여 명으로, 이번 주말 900만명 돌파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22일 극장에 걸린 이 영화는 박스오피스 1위를 한 차례도 놓치지 않으며 빠른 속도로 관객을 끌어모았다.

티모테 샬라메 주연의 SF 영화 ‘듄: 파트 2’는 전날 2만4천여 명(18.7%)을 모아 2위였다. 누적 관객 수는 139만여 명이 됐다.

레게 음악의 전설 밥 말리의 전기 영화 ‘밥 말리: 원 러브'(4천여 명, 2.4%)와 전쟁 영화 ‘랜드 오브 배드'(3천여 명, 2.0%)가 각각 3위와 4위에 올랐다.

이날 오전 8시 기준 예매율 1위는 ‘파묘’다. 예매 관객 수는 14만5천여 명, 예매율은 43.6%다.

‘듄: 파트 2’는 예매 관객 수 9만1천여 명, 예매율 27.4%로 뒤쫓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