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 ‘주말날씨’ 예보…전국·서울·부산·대구·제주

21

이번주 ‘주말날씨’ 예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기상청은 전국·서울·부산·대구·제주 주말날씨를 발표했다.

기상청

20일 주말 아침부터 제주와 전남을 시작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며 일요일인 21일까지 지속될 예정이다.

이 비는 미세먼지를 대체로 씻어내리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중국 상하이 인근에서 북동쪽으로 이동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20일 남부 지방의 강수 범위가 넓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와 전남 해안에서는 오전 6시부터 9시 사이에 비가 시작돼 낮 12시경 전국으로 확산될 전망이다.

기상청

서울, 경기 북부, 강원 영서 중·북부 지역은 20일 밤에 비가 그치겠으며, 다른 지역들은 21일 오전에 대부분 비가 멈출 전망이다.

특히 전남권은 낮까지, 강원 영동과 경상권은 밤까지 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강수량은 지역에 따라 차이가 있으며, 수도권에는 5~10㎜, 서해5도에는 5㎜, 강원 영동에는 5~30㎜, 충청권에는 5~20㎜ 등으로 예측된다.

제주 북·서부 지역과 남해안, 지리산 인근은 20~60㎜, 제주의 그 밖의 지역은 30~80㎜(일부 산지는 12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제주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서는 시간당 20㎜(산지 20~40㎜), 10㎜의 강한 비가 예상되며, 일부 지역에서는 돌풍과 천둥·번개가 동반될 수 있다.

또한 제주, 전라해안, 경상 해안 및 일부 남부 내륙에서는 순간풍속이 시속 55~70㎞ 이상의 강풍이 불 것으로 예상된다.

20일 아침 최저기온은 11~15도, 낮 최고기온은 14~22도로 평년 수준이나 약간 더 따뜻할 것으로 예상되며, 21일도 비슷한 기온 분포를 보일 것이다.

미세먼지는 21일 전 권역에서 ‘좋음’에서 ‘보통’ 수준으로 개선될 것으로 보이며, 수도권과 부산, 울산은 오전까지 ‘나쁨’ 수준일 수 있다.

22일에는 전국적으로 내린 비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