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30일)부터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발행…사용처·구매 한도

15

서울시가 300억 원 규모의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을 오늘(30일) 발행한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30일 오전 10시부터 총 300억 원 규모의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을 5% 할인된 가격으로 발행한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은 서울시 25개 자치구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다. 발행 금액은 오전과 오후에 각각 150억 원씩이다.

먼저 발행 일정이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구매 가능 시간은 출생 연도(주민등록번호 둘째 자리)가 짝수인 사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홀수인 사람은 오후 3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또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통한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해 발행 당일인 30일엔 ‘가맹점 찾기’ 및 ‘상품권 선물하기’ 기능이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7시까지 일시적 중단된다.

만약 오후 7시 이후에도 구매 가능 금액이 남아 있다면 출생 연도와 관계없이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구매 한도는 1인당 월 30만 원으로 설정돼 있고, 개인별로 최대 100만 원까지 보유할 수 있다.

상품권은 구매일로부터 5년 이내에 사용해야 하고, 현금(계좌이체)으로 구매한 경우 상품권 금액의 60% 이상을 사용했다면 남은 잔액을 환불받을 수 있다.

상품권을 구매하고 사용하기 위해선 지난달 출시된 서울페이플러스(서울Pay+) 앱을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에서 미리 설치하고, 계좌나 카드 정보를 등록해야 한다.

구매 가능 시간에 동시 접속자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구매 시간을 단축하기 위해 위와 같이 미리 준비 해두는 게 좋다.

다음은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사용처다. 이번 상품권은 오프라인 가맹점뿐만 아니라 우체국쇼핑 내 서울시 소상공인 온라인전용관(e서울사랑샵)에서도 상품권 사용이 가능해져 사용처가 대폭 확대됐다.

또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은 자치구별로 발행해 해당 자치구에서만 쓸 수 있는 일반 서울사랑상품권과는 달리 모든 자치구에서 사용할 수 있어 소비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최선혜 서울시 소상공인 담당관은 뉴시스에 “이번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발행이 고물가와 고금리로 인한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서울 전역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의 인기를 바탕으로, 이번 조치가 시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경감시키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지난 23일 말한 바 있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과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아래에 있는 안내 포스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안내 포스터 / 서울시 제공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