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할 줄 알았는데… 안타깝게도 기상청은 ‘주말날씨’ 예보, 이렇게 전했다

4619

이번 주말날씨에 대한 예측을 기상청이 단기예보 형식으로 전했다. 주말인 토요일과 일요일에 야외 활동이나 약속이 있는 이들이라면 확인하면 좋을 내용이다.

기사 내용을 바탕으로 AI가 생성한 자료사진. / 빙 이미지 크리에이터(AI 이미지 생성 프로그램)

7일 기상철 발표에 따르면 오늘(7일)부터 앞으로 며칠간 전국적으로 기온과 강수량의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허진호 총괄예보관은 “오늘 소나기 곳, 오늘 늦은 밤~모레 새벽 전국 대부분 지역 비, 당분간 바다 안개”라고 단기예보를 요약해 종합적으로 전했다.

우선 오늘은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다가 늦은 오후부터 차차 흐려질 것으로 예보됐다. 오후부터 저녁 사이에는 경기동부, 강원내륙·산지, 충북중·북부, 전북동부, 경북서부 등 일부 지역에 소나기가 있겠다. 제주도에서는 낮 12시부터 15시까지 작은 빗방울이 있을 것으로 보이며, 늦은 오후부터 제주도와 늦은 밤부터 서해안과 전라권에 비가 시작될 것으로 예측된다.

내일(8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수도권과 강원도, 충남권은 늦은 오후에 비가 그치지만, 충북과 전북, 전남권과 경상권, 제주도는 저녁까지 혹은 다음 날 새벽까지 비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수도권 경기동부와 강원 중·남부 내륙 및 산지, 충북중·북부, 전북동부, 경북서부 등에서는 5mm 내외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오늘(7일)부터 내일(8일)까지의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서해5도: 5~30mm, 강원내륙.산지: 10~40mm, 강원동해안 5mm 내외, 대전.세종.충남, 충북10~40mm, 전남남해안, 지리산부근 20~60mm, 광주.전남(남해안, 지리산부근 제외), 전북 10~40mm, 제주도(북부 제외) 20~60mm(많은 곳 산지 80mm 이상), 제주도북부 5~40mm 정도일 것으로 예측됐다.

모레(9일)는 전국이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다가 오후부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점차 맑아질 것으로 보인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