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에서 흐릿하게 본 로또번호…곧바로 즉석복권 샀다가 5억 당첨된 행운의 주인공

73

꿈에서 흐릿하게 로또 번호 본 뒤 구매한 즉석복권 당첨

동행복권 홈페이지

꿈에서 흐릿하게 본 로또번호를 본 남성이 즉석복권을 샀다가 1등에 당첨된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20일 복권 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스피또1000’ 82회차 당첨자 A씨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한 달에 두 번 정도 복권을 구매해 왔다는 A씨는 최근 대구광역시 달서구 용산동에 위치한 한 복권 판매점에서 즉석복권을 구매했다. 

A씨는 “얼마 전에 로또복권이 꿈에 나왔는데 번호가 흐릿해서 잠에서 깬 후에도 번호가 기억 나지 않았다”며 “며칠 후 집 근처 공원에서 운동을 하다가 복권판매점이 보여 주머니에 있던 현금으로 구매했다”고 말했다.

그는 현금 13000원으로 로또복권 1만 원, 스피또1000 3장을 구매했다고 한다.

곧바로 공원 의자에 앉아 스피또 복권을 긁어봤을 때 A씨는 놀라움을 감출 수 없었다. 1등에 당첨된 것.

믿기지 않았던 A씨는 곧바로 복권 판매점으로 다시 찾아가 판매점주한테 확인을 받았고, 1등이 맞다는 이야기를 재확인하고서야 실감이 나기 시작했다.

당시 판매점에 있던 손님들도 1등 소식에 한 마음으로 축하 인사를 건넸다. 

헐레벌떡 집으로 돌아온 A씨는 아내에게 당첨 사실을 알렸고, 아내 역시 처음에는 믿지 않다가 복권 실물을 보고 함께 기뻐했다고 한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AI 이미지 / Bing Image Creator

그는 당첨금 사용 계획에 대해 “아들의 결혼 자금에 보탤 예정”이라며 “항상 고맙고 감사하게 (생각하며) 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피또1000 1등에 당첨된 A씨는 5억 원을 받게된다.

한편 스피또1000은 행운 숫자가 나의 숫자 6개 중 하나와 일치하면 해당 당첨금을 받는 즉석 복권이다. 판매 가격은 1000원이며 1등 5억 원 당첨 매수는 매회 9장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