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슬럼프, ‘연이은 불합격 통지’가 가장 큰 원인

208

/사진=에듀윌

상당수의 취준생이 자격증 공부나 취업 준비 중에 슬럼프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교육기업 에듀윌이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5월12일부터 10일간 20대에서 40대 성인남녀 11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88.1%가 슬럼프에 빠져본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다.

자격증 공부나 취업 준비를 하면서 슬럼프에 빠지는 상황이나 순간은 언제냐는 질문에는 ‘연이은 불합격 통지를 받을 때’라고 응답한 비중이 34.6%로 가장 높았다.

이어 자격증이나 어학 점수 등 성적이 정체될 때(23.1%), 아무리 강의를 듣고 공부해도 이해가 안될 때(20.2%), 주위에서 합격이나 취업 소식이 들려올 때(19.2%) 등이 뒤를 이었다.

나만의 슬럼프 극복 방법(복수 응답)에 대해서는 ‘가족?친구와 맛난 음식을 먹거나 대화하기’ 그리고 ‘명상 혹은 아무 생각 안하고 충분히 쉬기’가 각각 41.3%를 차지하며 공동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가볍게 걷기나 등산 등 운동하기(24%), 그리고 스터디 등 더 바쁜 일정으로 계속 공부한다(21.2%)는 응답이 다수를 차지했다.

한편 에듀윌 관계자는 “슬럼프는 누구나 한 번쯤 겪게 되는 것으로 그 상황 자체에 너무 좌절하지 말길 바란다”라며, “오히려 잠시 숨을 고르고 재정비를 할 수 있는 기회로 모두가 현명하게 이겨내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