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명 중 7명 올해 여름 휴가 계획 없어…“대신 ‘이것’ 즐기겠다”

408

고물가 지속에 10명 중 7명이 여름 휴가 계획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름 휴가철 끝자락…붐비는 고속도로 / 뉴스1

온라인 조사 전문기관 피엠아이는 최근 설문제작 플랫폼 유니서베이를 통해 전국 20~69세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이 같은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올해 ‘여름 휴가 계획이 없다’고 응답한 비율은 36.8%로 나타났다. ‘아직 여름 휴가 계획을 정하지 않았다’고 응답한 이들도 36.2%로 집계됐다.

사실상 여름 휴가 계획이 없는 이들이 10명 중 7명인 셈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여름 휴가 계획이 없다는 응답자는 30대가 80.7%로 가장 높았다. 이어 20대 76.4%, 40대 73.6%, 60대 68.6%, 50대 67.6% 순이었다.

그 이유로는 ‘일정 조율이 어려워서’(35.4%)가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뒤를 이어 ‘비용이 부담돼서’(34.8%)가 두 번째로 많았으며 ‘생업(사업)상의 이유’를 꼽은 이들도 17.5%에 달했다.

그렇다면 여름 휴가를 대신해 어떠한 활동을 할 예정이냐는 물음엔 집에서 ‘홈캉스’를 즐기겠다는 이들이 절반 수준에 달했다. ‘TV 프로그램, 드라마, 영화 시청’을 꼽은 이들은 46.8%였으며 ‘게임’은 10.6%였다. 이 밖에 ‘맛집 탐방’(23.1%), ‘자기계발’(18.4%), ‘쇼핑’(18.3%), ‘운동’(18.0%) 등의 응답이 나왔다.

이와 관련해 피앰아이 관계자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 시즌이 시작됨에 따라 제조, 유통, 서비스, 관광업 등 다양한 업계에서 여름 휴가 시즌을 겨냥한 아이템들을 선보이고 있다”며 “각 업계에서는 여름 휴가 시즌 마케팅 전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