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건강 관리 TIP(+장마철 실내 습도 조절 방법)

244

장마는 습하고 비가 자주 내리는 시기를 뜻하며, 장마 시기에는 좋지 못한 기상 조건 때문에 건강 상태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특히, 습한 환경은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장마철에는 건강 관리와 질병 예방에 특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함께 살펴보자.

장마철 건강 관리 TIP

질병 유발 요소: 습도와 세균
장마철 동안 비가 오면서 물이 모여있는 곳이 생기고, 그런 곳에서는 세균과 바이러스가 번식하기 쉽다. 이러한 세균과 바이러스는 식중독, 감기, 피부 질환 등 다양한 질병을 일으킬 수 있다. 따라서 장마철에는 음식을 안전하게 보관하고 잘 세척해야 하며, 개인위생을 철저히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질병 유발 요소: 곰팡이
또한 장마철에는 곰팡이가 쉽게 번식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다. 습도가 높은 환경에서는 곰팡이가 잘 자라며, 이는 알레르기 반응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장마철에는 집 안의 습도를 적절하게 조절하고, 가능한 곰팡이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감기 주의!
장마철에는 감기도 많이 걸리는데, 이는 기온과 습도 변화가 신체의 면역력을 약화시키기 때문이다. 감기는 비교적 약한 질병이지만, 치료하지 않으면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충분한 휴식과 영양 섭취를 통해 건강을 유지해야 한다.

운동 부족 문제
비가 많이 오는 장마철에는 외출이 줄어들고 실내에서 활동하는 시간이 늘어나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는 운동 부족으로 인해 건강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집 안에서도 간단한 스트레칭이나 홈 트레이닝 등을 통해 꾸준히 운동하는 것이 좋다.

▶자외선으로부터 피부 보호
장마철에는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것도 중요하다. 해가 쨍쨍한 날 뿐만 아니라 비 오는 날에도 자외선은 강할 수 있으므로, 외출 시에는 자외선 차단제를 꼭 바르는 것이 좋다.

장마철은 특유의 습하고 비가 오는 환경 때문에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계절이다. 앞서 언급한 방법들을 통해 건강 관리와 질병 예방에 신경 써보자.

장마철 실내 습도 조절 방법

장마철에는 실내 습도를 조절하는 것이 중요하다. 위에서 언급했듯 습도가 높아지면 곰팡이가 번식하기 쉽고, 이는 알레르기 반응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과도한 습도는 호흡기 질환을 악화시킬 수 있으며, 또한 가구나 집의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 다음은 장마철 실내 습도 조절 방법이다.

▶제습기 사용
제습기는 실내 습도를 조절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이다. 제습기는 공기 중의 수분을 빼내어 실내 습도를 적정 수준으로 유지해 준다.

실내 통풍
실내의 습한 공기를 실외로 내보내기 위해 창문을 열어 환기를 시키는 것이 좋다. 하지만 비가 오는 날에는 실외의 습도가 높기 때문에 창문을 열지 않는 것이 좋다.

실내식물 제거
실내 식물은 물을 흡수하고 그 물을 다시 공기 중으로 방출하여 실내 습도를 높일 수 있다. 따라서 실내 식물은 제거하거나 베란다 등 실외에 치워두는 것이 좋다.

빨래 건조 관리
빨래를 실내에서 말리면 그로 인해 많은 양의 습기가 발생한다. 따라서 가능하면 빨래는 실외에서 건조하는 것이 좋다.

건조제 사용
옷장, 신발장, 책장 등 습도가 높아질 수 있는 공간에는 건조제를 놓는 것이 좋다.

사진=펙셀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