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여름에 출산하면 내복 필수? 여름 산후조리 주의사항과 산후풍 예방

340

산후조리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평생 뼈마디가 시리다는 말에 출산 이후 모든 것이 조심스럽다.

특히 푹푹 찌는 한여름인데 산후조리 기간 중 찬바람은 쐬어도 되는지, 찬물을 마셔도 되는지 궁금한 것 투성이다. 과연 여름철 산후조리는 무엇이 다를까.

산후풍 예방하려면 찬바람 주의!

출산 후에는 신체가 온전치 않기 때문에 한여름에도 찬바람과 찬물 샤워는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다. 너무 더운 날에는 에어컨이나 선풍기를 틀어 열기를 식혀도 되지만 직접적으로 바람을 맞지 않게 주의하며 실내·외 온도차는 5℃ 이내로, 습도는 40~60%를 유지한다. 출산 후에는 이유 없이 손발이 시릴 수 있으므로 체온 유지에 신경 쓰는 것이 좋다. 평소 추위를 많이 타고 수족냉증의 증상이 있다면 얇은 긴팔을 챙겨 입거나 한여름이라도 양말을 신을 것을 권한다.

지나치게 찬 음식 섭취는 산후풍의 원인

산후조리를 잘못했을 경우 가장 큰 후유증으로 손꼽는 것이 산후풍이다. 관절이 아프거나 특정 부위가 시리는 등 통증은 있지만 정확한 원인을 알 수 없는 것이 특징이다. 출산 후에는 모든 신체 기능이 저하되어 있기 때문에 찬바람을 맞거나 이가 시릴 정도의 너무 찬 음식을 섭취하면 통증, 발열 등의 증상을 겪을 수 있다.대표 산후 보양식으로 불리는 미역국은 칼슘이 풍부한 알칼리성 식 얼음이나 너무 차가운 음식이 아니라면 큰 문제는 없지만 가급적 소화가 잘되는 따뜻한 음식을 섭취하는 편이 좋다. 그렇다고 반드시 미지근하거나 따뜻한 물만 마셔야 하는 것은 아니다. 시원한 정도의 물과 음료는 마셔도 괜찮다. 물을 충분히 섭취해야 혈액순환도 잘 되고 모유 수유에도 도움이 되므로 수시로 물을 섭취한다.

산욕기에는 따뜻한 샤워와 가벼운 운동이 적절

자연분만이라면 출산 후 다음 날부터, 제왕절개수술을 했다면 수술 후 3~4일부터 샤워가 가능하다. 거동이 불편하지 않다면 매일 샤워해도 무방한데 차가운 물보다는 따뜻한 물로 짧은 시간 내에 씻는다. 뜨거운 물을 틀어 미리 욕실의 온도를 높이면 체온 조절에 도움이 된다. 샤워 후에는 한기가 느껴지지 않게 욕실에서 물기를 닦고 옷을 입는다. 탕목욕은 산욕기가 지난 6주 이후부터 하는 것이 좋다. 회음부나 수술 부위의 통증이 심하지 않다면 적당히 걸어도 좋다. 움직이지 않고 누워만 있으면 혈전의 빈도가 증가하기 때문에 수시로 가볍게 걷는 것이 회복에 큰 도움이 된다. 자궁이 완전히 회복되지 않은 산후 6주까지는 배에 힘이 들어가지 않게 가볍게 움직이는 정도가 적당하다.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오랜 시간 서 있는 것은 피하되, 천천히 걸으며 몸을 움직이면 다이어트에도 좋다.

고단백과 고철분의 식사는 필수

산후조리 기간 중에는 고단백, 고철분의 균형 잡힌 식사를 하되 과도한 칼로리 섭취는 주의한다. 비타민, 무기질, 철분, 단백질 등이 풍부하고 단백질과 지방이 균형 잡힌 음식을 챙겨 먹는다. 지나치게 기름진 음식이나 단 음식, 수은 함유량이 많은 옥돔, 참치 등의 생선류는 섭취에 유의한다. 또한 분만 후에는 골밀도가 낮아지므로 유제품을 챙겨 먹고 이뇨작용이 있는 커피나 녹차 등은 되도록 삼간다. 대표 산후 보양식으로 불리는 미역국은 칼슘이 풍부한 알칼리성 식품으로 피를 맑게 하고 자궁 수축과 지혈에 도움을 준다. 요오드 함량이 풍부해 혈액순환과 오로의 배출을 돕고, 장운동을 촉진해 변비 예방에 효과가 있다. 산후 회복에 도움이 되지만 삼시 세끼 매일 먹으면 질릴 수 있으니 다른 보양식과 번갈아 먹을 것. 북엇국이나 곰국, 사골국 같은 고단백 음식이 좋다. 이외에도 무잎, 쑥, 연뿌리 등은 무기질이 많아 피를 맑게 해주고 지혈과 자궁 수축을 돕는다.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한 팥, 찹쌀, 검정콩과 상추, 쑥갓, 당근, 호박같은 녹황색 채소도 산후관리에 좋은 식품으로 꼽힌다.

좌욕도 빼먹지 말 것

더운 여름철에는 산후 분비물을 깨끗이 처리하지 않으면 감염될 수 있다. 감염 부위가 덧날 위험도 크므로 좌욕을 꾸준히 한다. 좌욕을 꼭 뜨거운 물로 해야 한다는 궁금증이 많은데, 지나치게 뜨거운 물 대신 끓인 후 미지근하게 식힌 물에 소독약을 풀어서 진행한다. 대야에 물을 2/3 정도 붓고 5분간 회음 절개 부위를 담근 뒤 물기를 잘 말리고 제왕절개수술 부위도 가끔씩 공기를 통하게 한다.

2023년 앙쥬 7월호

기획·글 앙쥬 편집부 담당 에디터 황지선(프리랜서) 내용출처 앙쥬 자료실

#앙쥬 #육아잡지 #육아 #임신 #출산 #임신출산 #임신부 #임산부 #출산궁금증 #막달임신부 #산후조리 #여름산후조리 #산후풍 #산후풍예방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