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반 현미귀리 곤약밥으로 한 상 차림!

404

요즘 몸이 무겁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서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으면서 가볍게 먹을 수 있는

곤약밥을 이용해서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

바로 햇반의 현미귀리 곤약밥을 이용해서 백미밥을 대체하였는데요.

150g에 165kcal이고 바나나 2.5개 분량의 5.4g 식이섬유가 함유되어 있어요.

여기에는 곤약쌀과 함께 귀리와 찰보리, 그리고 찰현미와

맵쌀이 들어가 있어서 잡곡밥의 맛을 자연스럽게 내는데요.

곤약 자체도 포만감이 좋지만, 다양한 잡곡을 포함하고 있어

조금만 먹어도 든든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천지향미의 구수함이 가득해 밥맛과 향 모두 뛰어난데

4년이 넘은 기간동안 여러 테스트를 통해

곤약과 잡곡의 황금 배합을 이루어 냈어요

제품을 살펴 보면 일반 햇반의 포장 그대로인데요.

그래서 상온 보관이기 때문에 집에서나 여행이나 캠핑을 갈 때 등

편리하게 챙겨서 갈 수 있습니다.

그리고 현미와 귀리가 들어 간 곤약밥이라서

맛 자체가 좋아요

조리 방법은 점선까지 포장을 뜯은 뒤에

700W의 전자레인지에서 2분 동안 돌려주면 되는데요.

2개를 넣어서 돌린다면 3분간 돌려주면 됩니다.

(1000w기준 1개 1분 30초, 2개 2분 30초)

저는 햇반이 맛있게 조리될 동안

가볍게 고추장 돼지 불고기에 양배추를

듬뿍 넣어서 볶아 주었습니다.

양배추 역시 포만감이 좋아서 요리에 자주 사용하고 있어요

전자레인지에서 맛있게 데워진 모습입니다.

반투명한 곤약쌀과 귀리와 현미의 모습이

눈에 들어 오는데요.

곤약 특유의 비린내는 전혀 없었고

고소하면서 구수한 잡곡의 내음만 가득해서

냄새에서부터 맛이 좋았습니다.

그리고 잘 섞어서 밥그릇에 옮겨 먹었는데요.

물기가 많거나 적지 않은 딱 적당한 고슬고슬함을

보여주어 만족스러웠습니다.

가벼운 오이 반찬과 돼지불고기를 곁들인

곤약밥 한상차림이 완성되었습니다.

요즘에는 날씨가 더워서 그런지 이렇게 밥과 메인 요리 1개,

그리고 반찬 1가지 정도로 간단하게 먹는게 좋더라고요.

바로 밥 먼저 먹어 보았습니다.

무엇보다 밥의 맛이 좋아야 하는데

탱글한 식감과 부드러운 식감 두가지 모두 가지고 있어서

씹었을 때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그리고 구수한 잡곡의 맛이 씹을 수록

깊게 느껴져서 맛있는 곤약밥이라

밥맛이 좋았고요.

이렇게 반찬 한점 올려서 먹으니

자꾸 먹고 싶은 느낌이 들었는데

햇반이 만들어서 역시 맛이 뛰어나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주 3회 햇반 곤약밥으로 식단을 바꾸는 #곤약밥바꾸기_챌린지 가 진행되고 있어

곧 참여해 볼 생각인데요

식단에 변화를 주고 싶거나 간단한 상차림을 원하시면

오늘 소개해드린 햇반 현미귀리 곤약밥 이용해 만들어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https://www.cjthemarket.com/pc/prod/prodDetail?prdCd=40142624&plnId=300004

“이 글은 CJ로부터 제품 제공과 함께 소정의 원고료를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