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 5800명 대피…” ‘태풍특보’ 해제, 전국 피해 상황은…

196

태풍 ‘카눈’이 북한 지역으로 이동하면서 전국 태풍 특보가 해제됐다.

이하 기상청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에 따르면 오전 6시 기준 전국 17개 시도 125개 시군구에서 1만 1705세대 1만 5862명이 일시 대피 중이며 공식 인명피해는 없다.

시설피해는 총 361건이다. 공공시설 피해 184건 현황을 보면 도로 침수·유실이 64건, 제방 유실 10건 등이며 사유시설 피해는 주택 침수 30건, 상가 침수 16건 등 총 177건이다.

태풍 ‘카눈’으로 대피 중인 시민들 / 이하 뉴스1
태풍 ‘카눈’으로 침수된 도로
태풍 ‘카눈’으로 지붕이 붕괴된 종로 한옥

정전피해는 4만 358세대이며 현재 94% 정도가 복구됐다. 농작물 피해는 1019.1ha다. 현재 경주 건천면 국도, 강릉 성산면 국도 등 도로 676개소와 둔치 주차장 290개소를 통제 중이다. 철도의 경우 영동선과 태백선, 경북선 등 5개 노선을 지반약화와 낙석 우려로 운행 중지했다. 태풍 특보 해제로 항공기는 모두 정상 운행 중이며 선박 역시 조금씩 운행을 재개하고 있다.

9일부터 누적 강수량을 보면 강원 고성이 402.8㎜로 가장 많고 경남 양산 350㎜, 경북 경주 318㎜ 순이다. 태풍은 이날 오전 9시 평양 남남동쪽 약 40㎞ 부근 육상을 거쳐 오후 3시 평향 서북서쪽 약 5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전망이다.

제7호 태풍 ‘란’ 이동 경로

제7호 태풍 ‘란’은 일본 열도 방면으로 접근 중이다. 현재 11일 오전 3시 기준 란의 위치는 일본 도쿄 남남동쪽 약 1080㎞ 부근 해상이다. 오는 16일에는 일본 도쿄 서북서쪽 약 200 km까지 북상할 전망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