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자는 뇌사 상태인데…” ‘압구정 롤스로이스’ 가해자, 직접 변명 나섰다

1455

서울 강남구 압구정역 인근에서 롤스로이스 차량을 몰다 20대 여성에게 중상을 입한 신 모(28) 씨가 카라큘라에게 직접 연락을 취해 사건 당일 본인이 풀려난 이유를 직접 밝혔다.

이하 카라큘라를 만난 ‘압구정 롤스로이스’ 사건 가해자 신 씨 / 이하 유튜브 ‘카라큘라 탐정사무소’

지난 10일 카라큘라 유튜브 채널에는 신모 씨가 직접 출연했다. 영상에서 카라큘라는 신 씨에게 “지금 경찰이 다시 구속영장을 신청하겠다고 발표했고 신원 보증을 했던 변호사도 사임했다고 들었다”고 하자 신 씨는 “제가 처음 구속이 되지 않았던 이유는 사고 직후 경찰서를 가서 음주 측정을 했는데 음주 측정에서 술을 먹지 않은 걸로 나왔고, 마약에서 케타민 양성 반응이 나왔는데 제가 피부염이 있어서 치료를 처방받았는데 거기서 나온 거다. 그런데 병원장이 소견서를 본인이 아니면 줄 수 없다고 해서 수사관이 풀어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카라큘라가 “수사관이 동행을 한 게 아니라 그 이유만으로 석방을 해줬다는 거냐”고 묻자 신 씨는 “그 이유만이 아니라, 롤스로이스가 제 차량이 아니어서 차량 주인과 보험 적용을 할 수 있는 보험 증명원, 병원 소견서 이렇게 세 가지 때문이다”라고 답변했다.

카라큘라가 “중고차 딜러 일을 했다고 하던데?”라고 하자 신 씨는 “중고차 판매일이 아니라 그냥 관심 있는 사람들을 소개해 줘서 마진을 먹고 그런 거다”라고 밝혔다.

카라큘라는 “본인이 아프리카TV에서 신간지라는 아이디로 5억 원을 썼다는 사실이 있냐”고 묻자 신 씨는 “아이디는 맞는데 여러 명이 쓰는 것”이라고 변명했다.

이어서 “본인 마약 전과 있지 않냐. 국과수에서 이번에 7종에 대한 검출 결과가 나왔다”고 하자 “2017년도 필로폰 복용한 사실이 있다. 최근에는 없다. 제가 먹는 수면제에서 나온 거다. 그거에 대한 처방전은 제출할 예정”이라고 답변했다.

이어서 신 씨는 “(경찰이 다시 구속 영장을 신청한 이유에 대해)마약류는 이미 조사 중이라는 말을 들었고, 피해자분이 위중한 상황이라 교통특례법으로 저를 구속한다고 들었다. 사고가 나서 저도 기절을 했던 것 같다. 피해자분이 제 차 앞 밑에 있었다. 건물 자재들을 옮기고 119에 신고하려고 구호조치를 하려고 했다. 그런데 핸드폰이 안 보였다”고 밝히자 카라큘라는 “본인이 사고현장에서 누군가와 전화를 하지 않았냐”고 묻자 “그리고 나서 찾은 것”이라고 재차 답변했다.

카라큘라는 “왜 사고현장을 이탈했냐”고 묻자 신 씨는 “경황이 없어서 알고 있던 병원장에게 도움을 요청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카라큘라가 “본인은 다 구호조치를 하고 그랬다고 하지만 CCTV에는 그런 게 없다”고 하자 신 씨는 “사고 당시 기억이 없다. 사고 당시 충격이 컸다”고 변명했다.

신 씨는 “카라큘라가 주장하는 NT5도 사실이 아니다. 카라큘라 정보를 알려달라고 한 적도 없다”고 말했다. 카라큘라가 제보자 전화를 들려주며 “이게 사실무근이라는 것이냐. 지금까지 온 메일이나 메시지도 본인은 모른다는 거냐”고 묻자 신 씨는 “전혀 모른다”고 발뺌했다.

카라큘라는 “아니 다 모른다고 하면 대체 왜 만나자고 한 거냐”고 묻자 신 씨는 아무 대답을 하지 못했다. 카라큘라는 피해자 친오빠와의 통화를 공개하면서 “피해자는 현재 뇌사 상태다. 가족들은 이제 피해자를 보내주려고 결정한 것 같다. 아직까지 가해자 측에서 연락이 온 건 없다고 한다. 꼭 천벌을 받기를 기원 한다”고 영상을 마쳤다.


+1
0
+1
1
+1
0
+1
0
+1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