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닭볶음면 수준으로 매운 신상 라면 나왔는데… 볶음면이 아니다 (+정보)

381

※ 광고용으로 작성한 글이 아니라는 점을 밝힙니다.

라면 업체들이 여름철을 맞이해 잇따라 매운 라면을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삼양식품에서 신제품 ‘간짬뽕 엑스’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간짬뽕 엑스는 간짬뽕 엑스는 간짬뽕 브랜드의 확장 제품으로, 기존 제품보다 면과 후레이크의 양을 늘리고 매운맛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간짬뽕엑스 / 삼양식품

베트남산 고추를 사용해 맵기를 4배가량 높여 불닭볶음면과 비슷한 수준의 매운맛을 만들었다.

또한 액상스프에 굴소스 원료를 더하고 다양한 해물 후레이크를 첨가해 더욱 풍부해진 해물맛과 감칠맛을 느낄 수 있다. 용량 역시 115g으로 기존 간짬뽕에 비해 9.5% 증량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간짬뽕 엑스는 기존 간짬뽕의 소비자 니즈를 반영한 제품으로 간짬뽕 브랜드의 라인업을 확장하는 상징적인 제품이다”며 “간짬뽕 엑스를 통해 볶음면 시장의 점유율을 올리겠다”고 밝혔다.

신라면 더레드 / 농심

앞서 지난 1일에는 농심에서 신라면의 매운맛을 강화한 ‘신라면 더 레드’를 14일 한정판으로 출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최근 소비자들의 매운맛에 대한 기준이 높아진 점을 고려했다는 것이 농심의 설명이다.

신라면 더 레드는 신라면 본연의 맛을 지키면서, 보다 매운맛을 원하는 소비자의 입맛을 충족시키는 데 중점을 두고 개발했다.

청양고추의 양을 늘려 매운맛의 강도를 높이는 동시에 소고기와 표고버섯 등 육수의 감칠맛을 내는 재료를 신라면보다 2배 이상 넣었다. 후첨양념분말에는 신라면의 감칠맛과 잘 어울리는 청양고추, 후추, 마늘, 양파 등 향신 재료를 담았다.

마열라면 / 오뚜기

오뚜기 역시 열라면에 마늘과 후추를 더한 매운맛 라면 ‘마열라면’을 오는 16일 출시할 예정이다.

마열라면은 깔끔한 매운맛이 특징인 열라면에 알싸한 마늘과 톡 쏘는 후추까지 더해 익숙하면서도 매력적인 새로운 매운맛을 구현했다.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마늘과 입자가 굵은 후추를 동결건조한 마늘·후추블럭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