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만 스타벅스 고객이 직접 뽑은 전국 7개 지역 대표 음료 메뉴

359

53만 명이 참여한 스타벅스 지역별 대표 메뉴 선정 이벤트의 주인공이 결정됐다.

최근 스타벅스 코리아는 올해 개점 24주년을 맞아 ‘시크릿 레시피 7’ 프로젝트를 통해 제주를 비롯한 서울, 경기, 강원, 충청, 전라, 경상 등 7개 지역을 대표하는 음료 1종씩을 선정했다.

지역별 대표 음료. / 스타벅스 코리아 제공

전국 7개 지역 대표 음료의 판매는 전국의 각 지역 매장에서 다음 달 11일까지 이뤄진다.

‘시크릿 레피시 7’는 전국의 스타벅스 파트너들이 창작한 음료 레시피 중 스토리, 창의성, 비주얼 및 시음 평가 등의 심사를 통과한 총 21종의 레시피를 최종 지역 후보로 선발했다.

이어 스타벅스 모바일 앱에서 고객 투표를 거쳐 7개 지역 대표 음료 7종을 최종 선정했다.

최종 선발된 음료의 이름은 레시피를 개발한 파트너의 닉네임에 지역을 더해 만들어졌다.

해당 투표에서는 일주일 만에 53만여 명의 고객이 참여했을 정도로 화제를 모았다.

기존의 원·부재료를 사용했지만, 파트너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전혀 다른 풍미의 음료로 탄생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테디의 시크릿 레시피: 서울. / 이하 스타벅스 코리아 공식 인스타그램

먼저 ‘테디의 시크릿 레시피: 서울’은 ‘눈이 내린 도시에서 그린 에이프런을 입고 있는 파트너에게 산타가 선물을 주러 왔으면 좋겠다’는 마음을 담아 만들었다. 진한 말차와 달콤한 딸기 소스가 돋보인다.

하이디의 시크릿 레시피: 제주

제주의 경우 ‘하이디의 시크릿 레시피: 제주’가 선정됐다. 이 음료는 스타벅스 파트너가 최근 다녀온 제주 여행에서 에너지를 충전시켜 준 얼그레이 하이볼을 떠올리며 만들었다.

특히 진하게 퍼지는 얼그레이의 향과 유자의 상큼함이 청량감을 더해주는 스파클링 음료다.

테오의 시크릿 레시피: 경기

경기의 경우 ‘테오의 시크릿 레시피: 경기’는 제주와 마찬가지로 얼그레이를 활용했다. 이 음료는 얼그레이 아포가토를 컨셉으로 만든 부드러운 크림 프라푸치노다.

오니의 시크릿 레시피 : 강원
슈가의 시크릿 레시피 : 충청
지오의 시크릿 레시피 : 전라
큐오의 시크릿 레시피 : 경상

이 밖에 다른 지역은 강원 복숭아·망고 블렌디드 음료, 충청 복숭아·딸리 블렌디드 음료, 전라 초코 토핑 말차, 경상 복숭아 말차가 선정됐다.

스타벅스는 해당 지역을 방문하지 못하는 고객들도 여러 지역의 음료를 경험할 수 있도록 더북한산점과 경동 1960점에서는 충청·전라·경상 음료를, 이대R점과 별다방점에서는 경기·강원·제주 지역의 음료를 판매한다. 또 9개 매장에서 지역별 대표 음료 외에 다른 지역의 음료를 추가로 판매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