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하이저,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 국내 출시

4404

젠하이저가 차세대 오디오 기술을 기반으로 고품질의 사운드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Momentum True Wireless 4, MTW 4)’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젠하이저의 플래그십 라인인 ‘모멘텀’의 4세대 무선 이어폰으로, 자사의 독자적인 드라이버 기술과 퀄컴의 스냅드래곤 2세대 사운드 기술 등이 결합되어 오디오 애호가를 위한 고차원적인 청취 경험을 선사한다.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젠하이저의 고유한 ‘트루 리스폰스(TrueResponse) 트랜스듀서’ 시스템을 기반으로 원음 그대로의 균형 잡힌 사운드를 재생한다. ‘트루 리스폰스’ 시스템은 독일에서 설계된 7mm의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탑재하여 진동판에 전송되는 음향 신호를 정밀하게 제어하며 음의 왜곡을 최소화하고 풍부한 베이스와 선명하고 깨끗한 고음을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무선 이어폰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 모델 착용 컷 (사진=젠하이저)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유선 이어폰에 버금가는 음질을 위해 퀄컴의 스냅드래곤 ‘aptX 로스리스(Lossless)’ 코덱을 지원하며 16비트/44.1kHz(CD음원 수준)의 무손실 오디오를 재생한다. 또 블루투스 5.4 기능을 포함해 고음질의 저전력 스트리밍을 위한 차세대 블루투스 표준인 LE 오디오의 LC3 및 SBC, AAC, aptX, aptX 어댑티브 등의 코덱을 지원해 고해상도의 음원과 고화질 영상, 게임 등의 엔터테인먼트를 끊김 없이 즐길 수 있다.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이전 세대보다 강화된 ‘하이브리드 노이즈 캔슬링’ 기능과 ‘투명도 모드(Transparency Mode)’를 제공해 사운드에 몰입할 수 있는 편안한 청음 환경을 조성해준다. 또 각 이어버드에는 주변 환경을 모니터링하는 ‘로우 노이즈 마이크’가 3개씩 탑재되어 불필요한 소음을 자동으로 감쇠해주고 통화 시에 선명한 음성을 제공한다.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무선 충전 및 고속 충전(8분 충전으로 최대 1시간 재생) 기능을 지원하며 배터리 완충 시 7.5시간을 사용할 수 있고, 충전 케이스를 사용하면 최대 30시간을 사용할 수 있다. 또 배터리 수명을 유지하기 위해 충전 주기를 최적화하는 보호 모드 기능도 제공한다.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화이트 실버, 블랙 그라파이트, 블랙 코퍼 총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41만9천 원이다.

프랭크 포빼(Frank Foppe) 젠하이저 무선 제품 관리자는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는 음질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높은 품질의 하드웨어와 혁신적인 무선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되었다”며 “신제품은 무선 이어폰에서 무손실 음원의 스트리밍을 바라왔던 수 많은 오디오 애호가들을 위한 대규모의 업그레이드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젠하이저는 신제품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의 사전 예약 판매를 오는 17일부터 진행하며, 사전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aptX 어댑티브’ 연결을 지원하는 블루투스 USB 동글 ‘BTD 600’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29일까지 진행한다. 추가로 선착순 100명에게는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의 고급 가죽 케이스를 증정한다.

신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젠하이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젠하이저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 4 출시 기념 BTD 600 증정 이벤트 소개 포스터 (사진=젠하이저)
+1
3
+1
1
+1
1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