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찔하다” 보기만 해도 심장 떨어질 것 같다는 유럽 하이킹 명소

220

① 스위스 여행의 하이라이트

스위스 하이킹 명소 / 출처 : mvdirona

“인디아나 존스와 운명의 사원”에서 영웅이 배고픈 악어가 가득한 깊은 협곡 위에 매달려 있는 구불구불한 밧줄 다리에 있는 장면을 상상해 본 적이 있나요?
스위스 여행을 떠난다면 훨씬 더 안전한 다리와 아래에서 기다리는 식인 파충류 없이 ‘비아 페라타 뮈렌(Via Ferrata Mürren)’에서 환상을 실현할 수 있습니다.

비아 페라타란 이탈리아어로 “철길”을 의미합니다.
바위에 박힌 철제 레일, 와이어, 발판을 이용해 절벽과 산등성이를 건너는 것인데요.
위험해 보일 수 있지만 안전한 방법입니다.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프랑스 등 산악 지역에서 인기가 높습니다.

비아 페라타 뮈렌의 이름은 그림처럼 아름다운 알프스산맥의 경치 좋은 마을에서 따왔는데요.
이곳은 상당히 간단한 모험을 시작하는 출발점이지만, 아래로 2,000피트나 떨어진 푸른 산세를 바라보며 하이킹하는 동안 아드레날린이 솟구칠 것입니다.
높이에 대한 두려움이 없다면, 평생의 하이킹을 즐길 수 있는 곳이죠.
스릴을 즐기는 사람들이 시도해 볼 만한 곳으로 높이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여행객에게 추천합니다.

② 하이킹 장소 ‘비아 페라타 뮈렌’

출처 : outdoor

비아 페라타 뮈렌는 전체 과정이 거의 이웃 마을 ‘김멜발트(Gimmelwald)’를 향해 내려간다는 점에서 상당히 특이합니다.
제대로 장비를 갖추고, 손잡이, 사다리, 케이블 등을 올바르게 잡아주면 상대적으로 쉬운 코스인데요.
필수적인 장비로는 헬멧, 하네스, 금속 클립, 견고한 신발, 그리고 장갑이 있습니다.

뮈렌(Mürren)의 ‘인터스포츠(Intersport)’에서 모든 장비를 빌릴 수 있으며 물론 혼자서 도전할 수 있지만, 처음으로 비아 페라타에 도전한다면 가이드를 고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날씨 예보를 계속 확인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습한 환경에서는 장비를 빌려줄 사람이 없으므로 일기 예보를 계속 주시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출처 : viator

비아 페라타의 일부 구간은 단순히 숲길이지만, 실제 행동은 무서운 절벽을 건너는 것으로 시작됩니다.
약 130피트에서는 바위에 박혀 있는 철제 가로대를 조심스럽게 건너면서 2,000피트 높이에서 낙하하는 것 외에는 아무것도 없는데요.

다음은 폭포 위에서의 짜릿한 줄타기 걷기 또는 가이드와 함께 짚라인을 통해 건너가는 기회입니다.
사다리와 또 다른 줄타기가 기다리고 있고, 그다음에는 깊은 협곡을 건너는 260피트 이상의 네팔 현수교가 있습니다.

그 상황에서 살아남은 후에는 충분히 휴식을 취하기 위해 기멜발드로 내려가는 간단한 내리막길만 걷게 됩니다.

③ 알프스산맥을 한눈에 담을 수 있는 곳

출처 : academic-accelerator

‘뮈렌(Mürren)’은 알프스산맥의 베른지방에 위치한 5,374피트의 아름다운 리조트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아이거, 묀히, 그리고 융프라우산을 바라볼 수 있는 놀라운 경치를 자랑합니다.

도로 접근이 없는 뮈렌으로 가는 길은 드라마틱합니다.
먼저 베른에서 한 시간가량 운전해 계곡에 위치한 ‘라우터브루넨(Lauterbrunnen)’에 도착해야 합니다.
거기에서 올라가는 유일한 방법은 케이블카와 ‘그뤼츠알프(Grutschalp)’를 경유하는 협궤 철도를 이용하거나 ‘슈테헬베르크(Stechelberg)’를 경유하는 버스와 케이블카를 이용하는 것입니다.

출처 : travel-shark

뮈렌은 인구가 450명에 뮈렌의 인구는 450명에 불과하지만, 일 년 내내 방문객을 수용할 수 있는 시설이 잘 갖춰져 있습니다.
선택할 수 있는 여러 호텔과 멋진 카페, 레스토랑이 있죠.
비아 페라타를 도전하려는 의도가 있다면, 불확실한 날씨로 인해 몇 일 동안 머물 수 있도록 숙소를 예약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 사이에도 주변에서 볼 것이나 할 것이 많습니다.
예를 들어, 쉴트호른 산으로 가는 케이블카 타기가 있는데요. 이곳은 특히 007 팬들에게 인기가 있습니다.
정상에 있는 회전식 피츠 글로리아 레스토랑은 제임스 본드가 영화 ‘여왕폐하 대작전’을 촬영한 장소였으며 블로펠드의 은신처이기도 했죠.

이런 놀라운 경치를 눈앞에 두고 스위스 여행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