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행을 쉽게” 인터파크 트리플 외국인 국내 관광 플랫폼 트리플 코리아 출시

95

AI 기반 일정 추천·실시간 주변 즐길 거리 안내
도보 포함한 길 찾기 지원해 한국 여행 편의성 높여
외국어 기능으로 전 세계 관광객 공략
독보적 경쟁력으로 한국 관광 발전에 기여

홍콩 왓슨스. /사진= 플리커

x

인터파크트리플이 외래 관광객이 한국 여행을 편리하게 해주는 여행 플랫폼 트리플 코리아를 출시했다.

트리플 코리아는 전 세계 관광객에게 한국 여행 준비부터 시작해 실제 여행 중 필요한 정보와 기능까지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모바일 앱이다.

인터파크트리플의 개인 맞춤형 여행 플랫폼 트리플의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을 결합한 신규 플랫폼으로 한국 여행에 최적화했다.

트리플 코리아에서는 개인 취향에 맞는 한국 여행 일정을 추천하고 주요 관광지·식당·행사 등 여행 정보를 전부 제공한다. 여행 일정에 가고 싶은 장소를 추가하면 이동 동선을 비롯해 소요 시간, 요금 등 정보까지 안내한다. 이외에도 앱 내에서 관광··교통·체험까지 한꺼번에 구매할 수 있어 한국에 처음 온 관광객의 여행 계획 부담을 덜어준다.

또 국내 대표 여행·여가 기업으로서 트리플 코리아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한 여행 편의 기능도 선보인다. 실시간 내 주변 즐길 거리기능을 사용하면 사용자 위치를 기반으로 주변 관광지·식당·카페·행사 등을 탐색해 제안받을 수 있다. 주변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날씨 등 여행 일정에 예기치 못한 변수가 생겨도 적절한 여행 일정을 다시 짤 수 있다.

대중교통뿐만 아니라 도보 길 찾기도 가능하다는 점도 눈에 띈다. 교통 정보가 제한적인 기존 타사 지도 앱과 달리 트리플 코리아는 이동 수단별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한국 여행 / 사진=PEXELS

인터파크트리플은 트리플 코리아를 한국 여행 필수 앱으로 자리매김해 한국 여행 질을 높이는 데 중점을 둔다. 전 세계 관광객 공략을 위해 일본어를 시작으로 상반기 내 영어 언어 기능을 추가로 선보이는 등 제공 언어 기능을 다양화할 예정이다. 다양한 기업 및 기관과도 협업해 지속적해서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관광 산업 성장을 지원한다.
 
인터파크트리플 관계자는 “여행 준비부터 현지에서 필요한 모든 정보와 기능을 담은 트리플 코리아를 통해 매끄러운 여행 경험을 제공하고 한국 여행 즐거움을 공유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인터파크트리플만의 독보적인 경쟁력과 체계를 기반으로 국내 외국인 관광을 독려하고 대한민국이 관광 대국으로 나아가는데 적극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터파크트리플은 누적 이용자 900만 명 이상을 보유한 트리플 플랫폼의 독보적인 콘텐츠 경쟁력과 서비스로 국내 외국인 관광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여행에 공연을 더한 플레이 & 스테이(Play & Stay) 등 다양한 상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아울러 지난해 인터파크트리플은 대한민국의 관광 대국 성장에 기여해 ‘외국인 국내 관광 5000만 시대’를 열겠다는 야심찬 청사진을 제시했다.


글=김혜성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