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코코리아, 창녕·부산 지역에 서비스딜러 2곳 개소

89
이베코코리아 제공이베코코리아 제공

이베코코리아는 창녕과 부산지역에 서비스딜러 두 곳을 개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달 초 새롭게 문을 연 창녕 서비스딜러는 경남 중부 권역에 위치한다. 약 1500평 규모로 총 2개동으로 구성됐다. 중부내륙고속도로를 비롯해 2024년 하반기 개통 예정인 함양·울산 고속도로와도 인접해한다.

창녕 서비스딜러는 사무실, 워크샵 및 사고 트럭 전용 워크샵, 부품 창고를 포함해 지상 3층 규모로 조성됐다. 고객 상담 공간과 대기 고객을 위한 휴게 라운지도 제공한다.

특히 대형 카고 트럭의 판매 비중이 높은 경남 지역의 특성을 반영해 7개의 독립형 워크베이는 길이 16m, 폭 5.5m에 이르는 공간으로 설계됐다. 이와 함께 정비, 판금, 도장 부문별 정비사가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달 중순 리뉴얼 오픈한 부산 신항 서비스딜러는 약 920평 규모에 총 3개동으로 조성됐다. 정비, 판금, 도장이 가능한 7개의 워크베이를 보유했고 트레일러 검사 및 수리까지 포함하는 토탈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정식 이베코코리아 지사장은 “고객의 지속가능한 운행을 위한 최적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전국 규모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