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이 그린 자동차의 미래, 어디까지 실현됐을까

342
과학 상상화 대회에서 빠지지 않는 것이 있다면 바로 자동차죠. 그래서인지 토요타에서는 매년 전세계 최대 규모의 미술 대회를 엽니다.

‘토요타 드림카 아트 콘테스트’를 보면 참으로 흥미롭습니다. 2005년 처음 시작했던 이 대회는 벌써 올해 17회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아이들의 상상 속에 존재한 미래 자동차가 얼마나 실현되었는지 살펴봤습니다.

토요타 그림대회 2회(2008년) 수상작, Jiawen Zhang,6세, 중국토요타 그림대회 2회(2008년) 수상작, Jiawen Zhang,6세, 중국

과학 상상화 대회에서는 이미 1회부터 전기 자동차의 개념이 등장했습니다. 글로벌 자동차 업체들은 2010년대 들어 전기차에 주목했으며, 배터리 기술의 발전과 충전 기반의 인프라 구축이 전기 자동차의 대중화를 가속화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기차 뿐 아니라 운전자 없이 움직이는 자동차가 상상 속에서 이미 등장했습니다. 현재 자율 주행 기술이 실용화되어 왔으며,. 비록 완전한 자율 주행이 상용화되기까지는 아직 시간이 필요합니다만 일상 속 운전을 대신할 수준까지 발전했습니다.

또한 과학 상상화 대회에서는 차량 간 통신과 AI, 로봇 등 인공 지능이 융합된 차량들도 늘 등장했었는데요. 현재 자동차는 스마트 기술과 연결성을 통해 운전자와의 상호작용을 강화하고, 향후에는 도로 네트워크와의 원활한 소통이 가능한 차량들이 더 많이 나오게 될 것입니다.

토요타 그림대회 7회(2013년) 수상작 Bozhovskyy Vadum Genhdievich 11세, 우크라이나토요타 그림대회 7회(2013년) 수상작 Bozhovskyy Vadum Genhdievich 11세, 우크라이나

모든 과학 상상화가 현실로 이루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일부 비현실적인 기술은 아직까지는 구현이 어려워 현실성이 떨어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자동차 산업의 미래를 예측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어보이기도 합니다. 불과 허황돼 보이던 이 그림도 불과 10년전의 그림입니다. 이제 하늘을 나는 자동차가 2025년 양산을 앞두고 있습니다.

하늘을 나는 플라잉카 '샤오펑 X2'하늘을 나는 플라잉카 ‘샤오펑 X2’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