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뉴 모빌리티 부서에 기술개발에 통합될 프로세스 수립

93

폭스바겐이 2024년 1월 29일, 4월 1일부터 새로운 조직 구조로 전환된다. 이에 따라 뉴모빌리티 사업부와 기술개발사업부가 통합된다. 새로운 조직 구조는 미래 기술 및 개발 프로젝트를 간소화하고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또한 폭스바겐 승용차 브랜드의 경영진은 향후 7명으로 구성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뉴 모빌리티 사업부는 전기차를 위한 새로운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이러한 활동은 계획대로 MQB evo 섀시에 반영되었으며 새로운 모빌리티 사업부의 임무가 달성됐다. 
 
뉴 모빌리티 사업부의 개척 단계에 이어 계획에 따라 이 사업부의 핵심 요소를 기술 개발(TE)에 통합하고 있다. 폭스바겐 브랜드 기술 개발 이사회 멤버인 카이 그뤼니츠(위 사진)가 이끄는 미래 기술 및 차량 아키텍처(MEB 및 SSP)를 위한 모든 개발 활동이 이미 번들로 제공됐다. 개발 부서는 또한 내연기관 모델 시리즈(MQB)의 개발 볼륨을 조정한다. 앞으로 양산 기술 프로젝트 관리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TE에 있니다. 브랜드의 성과 프로그램의 맥락에서 이러한 행동 방침은 볼프스부르크의 개발 프로세스를 더욱 최적화하고 개발 시간을 단축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한다. 
 
MEB를 기반으로 하는 전기차의 새로운 소프트웨어 개발 프로세스는 뉴 모빌리티 부서에서 특별히 테스트되고 확립된다. 이러한 활동을 MQB evo로 이전하는 것은 이미 계획대로 이루어졌으며 뉴 모빌리티 부서의 임무는 완수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