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멕시코 기가팩토리, 3월부터 착공 예정

385

테슬라의 멕시코 공장 착공이 늦어도 3월부터 시작될 예정이라고 현지 미디어 밀레니오가 보도했다. 멕시코 누에보레온주 주지사 사무엘 가르시아가 테슬라의 기가팩토리가 건설은 늦어도 3월 착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사무엘 가르시아는 멕시코 신문 밀레니오 와 인터뷰에서 테슬라 공장 경영진과 나눈 대화를 언급했다. 지난 10월 말부터 테슬라는 멕시코 공장 건설에 필요한 모든 인가를 받았다고 한다. 그러나 아직까지 현장에서는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지난 해 가을 일론 머스크는 이에 대해 특별히 서두르지 않는다고 말한 바 있다. 
 
테슬라는 2023년 3월 투자자의 날을 전후 해 멕시코 누에보레온 주에 공장을 설립한다고 발표했었다. 당시 총 50억 달러를 투자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연간 100만 대의 전기 자동차 생산 능력을 갖추겠다는 소문이 있었다.
 
테슬라는 2023년 9월 말에 공장에 대한 첫 번째 환경 허가를 받았다. 테슬라는 이를 바탕으로 특정 조건을 준수해야 한다. 여기에는 현장을 준비하고 공장 건설을 시작하는 데 26개월의 기한이 포함된다. 9월 초 중국 공급업체를 인용해 테슬라의 멕시코 새 공장이 2026년이나 2027년에 생산을 시작할 수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테슬라는 멕시코에서 새로운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차세대 차량을 만들 계획이라고 언급했었다. 투자자의 날에 발표된 바에 따르면 이러한 차량의 생산 비용은 50% 절감될 예정이다. 또한 공장에 필요한 공간도 40%까지 줄일 계획이다.
 
일론 머스크가 이 보도대로 멕시코 공장의 건설을 3월에 시작할지는 아직 확실치 않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