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7 대신, 아이오닉9으로 차명 변경 결정

216
현대차 아이오닉7 콘셉트카
현대차 아이오닉7 콘셉트카

현대차가 전기차 플래그십 SUV 아이오닉7의 차명을 아이오닉9으로 끌어올리고 EV 기술을 모두 집중시킨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결정은 현대차 EV 전략의 변화에 따른 것으로 향후 아이오닉7에 대한 또 다른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기에 충분하다.

왜 아이오닉9을 선택했을까?

현대차 아이오닉9 스파이샷
현대차 아이오닉9 스파이샷

브랜드와 숫자를 조합하는 차명 결정 방식은 차급과 브랜딩에 효과적이다. 세계 유수의 자동차 메이커들도 이런 방식을 따르고 있는데 이 가운데 ‘9’는 가장 명료하면서도 플래그십 모델에 어울리는 차명이다. 아이오닉9 역시 이 방식으로 결정된 바. 향후 현대차 전기차 기술에 가장 큰 차임을 부연설명 없이 전달할 수 있다.

아이오닉7은 기아 EV9으로부터 출발한 대형 전기 SUV의 또 다른 형태로 럭셔리함과 공간, 최첨단 기술의 상징으로 대두될 전망이다. 이런 맥락에서 ‘9’이라는 숫자는 논리적인 맥락의 발전을 앞세우기에 충분하다.

현대차 아이오닉7
현대차 아이오닉7

현대차는 지난 서울 모빌리티쇼에서 아이오닉7으로 차명을 미리 공개하며 콘셉트카를 전시했었다. 그리고 올해 6월에 개최되는 2024 부산모빌리티쇼에서 양산형 아이오닉9을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모빌리티쇼를 통해 아이오닉9의 공간감과 고급감을 한층 더 부각시킨다는 전략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