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출격 준비

19

푸조는 2024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 경쟁력을 끌어올리기 위해 새로워진 ‘2024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를 공개했다고 26일 밝혔다.

9X8은 2022년 7월 이탈리아 몬차에서 열린 6시간 내구 레이스를 통해 데뷔했다. 데뷔 1년 만에 다시 찾은 몬차 서킷에서 푸조의 FIA WEC 팀 ‘푸조 토탈에너지’가 3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주목받은 바 있다.

기존 9X8은 지난 2일 열렸던 2024 FIA WEC의 개막전인 카타르 1812km를 마지막으로 새로워진 2024 9X8에게 자리를 내주게 됐다. 2024 9X8은 내달 2024 FIA WEC의 2라운드에 첫 출격을 앞두고 있다.

2024 9×8은 올해 9개 제조사의 19개 프로토타입이 치열한 승부를 펼치는 하이퍼카 클래스에서 경쟁 우위를 차지하기 위해 타이어 폭 변경, 리어 윙 추가 등 대대적인 개선을 거쳤다. 또한 푸조 스포츠 팀은 전·후면 타이어 폭이 동일해야 하는 FIA 성능 균형(BOP) 규정이 변경되면서 성능 개선 여력을 확보,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업데이트를 꾀했다.

올리비에 얀소니 푸조 스포츠 기술 디렉터는 “기존에 적용한 31cm, 31cm의 동일한 타이어 폭에서 벗어나 전면과 후면에 각각 29cm, 34cm 너비의 타이어를 적용했다”며 “경쟁 차종과 동일 선상에서 경합을 벌이기 위해 대회에 참가하는 다른 하이퍼카와 유사한 차체 디자인을 채택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타이어가 효과적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2024 9X8의 부품을 재배치 및 경량화해 무게 중심을 조정했다”며 “또한, 공기역학적 균형을 향상시키기 위해 공기역학적 하중을 재분배, 리어 윙을 추가하는 등 차체 구성 요소의 약 90%를 재설계했다”고 덧붙였다.

린다 잭슨 푸조 CEO는 “푸조 토탈에너지팀이 처음으로 완주한 2023 FIA WEC는 팀의 결단력과 열정을 확인할 수 있어 우리 모두에게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모두의 노력으로 완성된 2024 9X8로 내구 레이스의 새로운 시대에 동참할 수 있어 자랑스럽고 모터스포츠의 역사에 한 획을 그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진수 동아닷컴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