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코리아, 예술 창업 지원사업 ‘포르쉐 프론티어 스타트업’ 전개

38

포르쉐코리아는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예술 창업 지원사업 ‘포르쉐 프론티어 스타트업’ 참가 업체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포르쉐코리아가 올해 처음 전개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국내 문화예술 산업의 다양성을 널리 확산시킬 수 있는 지속가능한 인프라를 제공할 차세대 스타트업을 지원하는데 초점을 맞춘 프로그램이라고 한다. 예술을 향한 열정을 지원하고 창의적인 사업을 위한 플랫폼 확대를 목표로 초기 창업자들이 경쟁력을 키우고 성장할 수 있는 체계적인 지원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모집 공고일을 기준으로 1년 이상 5년 미만 예술 분야 사업자를 대상으로 다음 달 2일까지 참여 업체를 모집한다. 지원 유형은 문화예술 행사기획 및 제작, 예술작품 혹은 상품 온·오프라인 판매·대여·홍보·매개사업, 예술작품 상품화 및 콘텐츠 개발 및 제작, 기타 예술 관련 서비스 등 총 4가지다. 참여 희망 업체는 이중 한 가지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서면 평가와 인터뷰 심사를 거쳐 예술 분야 5개 스타트업을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각각 4000만 원을 지원하고 사업 고도화를 위한 전문 창업기획자의 멘토링과 컨설팅 등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네트워킹 등으로 구성된 창업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오는 11월에는 데모데이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사업화 수준을 평가해 총 시상금 1000만 원을 차등 포상할 계획이다.

홀가 게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는 “혁신을 대표하는 포르쉐의 브랜드 정신을 구현한 새로운 프로젝트가 많은 스타트업에게 문화예술 분야에서 사업을 구축하고 확장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IT 스타트업과 마찬가지로 문화예술 산업 발전을 위한 기반을 구축하고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예술가들이 꿈을 실현시킬 수 있도록 기여하는 사업자들을 지원해 예술계 다양성이 제고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에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서울문화예술지원시스템에서 신청서와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한편 포르쉐코리아는 지난 2월 순수 예술 분야 시상인 ‘서울예술상’에서 포르쉐프론티어부문을 신설하고 총 6개 우수 작품을 선정한 바 있다. 최종 선정 작품은 올해 재공연 예정이다.

김민범 동아닷컴 기자 mbkim@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