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D, 中 자동차 시장 첫 월간 점유율 1위

42
중국 전기차 업체 BYD가 지난달 현지 자동차 시장에서 내연기관을 통틀어 처음으로 월간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21일 중국승용차연석회의(CPCA)와 전기차 업계에 따르면 BYD는 3월 중국에서 26만300대를 판매했다. 지난해 같은 달 판매량(19만2289대)보다 35.4% 증가한 수치다. BYD의 시장 점유율은 15.4%를 기록하며 폭스바겐(13.5%)을 제쳤다. 전기차만 생산하는 BYD가 내연기관차를 포함한 중국 자동차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차지한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다.

중국 내수 시장에서 자국 완성차 업체들의 입지는 더욱 커지고 있다. CPCA에 따르면 BYD를 포함해 지리, 창안 등 중국 업체의 합산 점유율은 39.8%로, 지난해 3월(35.7%)보다 4.1%포인트 증가했다. 반면 테슬라의 지난달 중국 판매량은 6만2398대로 점유율이 3.7%에 그쳤다. 작년 같은 달(7만6663대)에 비해 판매량이 18.6% 감소했다.


한종호 기자 hj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