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EX3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북유럽 프리미엄’ 감성 통했다

18

볼보의 전기차 EX30이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의 탁월함을 세계에 증명했다.

볼보는 EX30이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2024 최우수 제품 디자인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볼보 EX30볼보 EX30
볼보 EX30볼보 EX3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는 전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디자인 시상 중 하나로,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와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인정받고 있다. EX30은 100점 만점에 93점을 획득하여 높은 평가를 받았다.

볼보 EX30은 기능성, 매력, 사용 편의성, 책임성 등의 기본 원칙을 충족시키며 뛰어난 디자인을 선보였다. 이 모델은 북유럽 감성을 담은 스칸디나비아 프리미엄 스타일을 잘 보여주고 있다.

짐 로완 볼보자동차 CEO는 “EX30은 볼보자동차의 디자인 가치를 소형 차량으로 구현하고, 전기차 시대에 적합한 모델임을 입증한다”라고 밝혔다.

EX30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되었으며, 지속 가능성을 고려하여 천연 및 재활용 소재를 활용했다. 넉넉한 공간 활용과 중앙 집중식 테마를 통해 차는 크지 않지만 여유로운 공간을 제공한다.

볼보 EX30볼보 EX30

EX30은 국내 공개 이틀 만에 1000대의 사전 예약을 달성하며 고객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 모델은 싱글 모터 익스텐디드 단일 파워트레인을 탑재하고 있으며, 국내 전기차 보조금을 100% 적용받을 수 있다.

김상준 동아닷컴 기자 ksj@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