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도요타만 남았다!” 현대차, 폭스바겐 제쳐 영업이익 세계 2위

55

현대차 영업이익 세계 2위

현대차 그룹이 2024년 1분기에 폭스바겐그룹을 제치고 영업이익 세계 2위 기록을 차지했다. 도요타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과거의 가성비 중심 이미지에서 벗어나 고수익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강화했다. 현대차그룹의 영업이익은 약 7조 831억 원으로, 폭스바겐그룹의 영업이익 6조 7800억 원을 상회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이는 환율 변동을 감안해도 눈에 띄는 성과로, 폭스바겐그룹을 처음으로 앞지른 것이다.

▲ 현대 아이오닉 5N eN1

현대차 도요타 이은 세계 2위 영업이익 기록

현대차그룹과 폭스바겐그룹을 제치고 도요타는 여전히 글로벌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도요타그룹은 2023 회계연도 4분기 동안 약 97조 5400억 원의 매출과 9조 8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에 비해 현대차그룹의 영업이익률은 10.4%로, 도요타의 10.0%를 약간 상회하는 수치를 보였다. 이는 현대차(제네시스 포함)와 기아의 합산 영업이익률로, 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수익성을 유지하고 있음을 나타낸다.

현대차그룹, 최고의 영업이익률 달성

2024년 1분기에 현대차그룹은 GM그룹(8.7%), 폭스바겐그룹(6.1%), 르노-닛산-미쓰비시(4.3%)를 앞서며 톱5 중 가장 높은 영업이익률을 기록했다. 비교적 높은 고급 브랜드인 BMW(11.4%)와 메르세데스-벤츠(10.7%)와 비교해도 소폭 뒤지는 수준이나, 기아는 13.1%의 영업이익률로 이들을 초과하여 세계 최고 수준의 수익성을 나타냈다.

전기차와 수소차 시장에서의 전략

현대차그룹은 판매량과 수익성에서 글로벌 빅3를 목표로 삼고 있다. 이를 위해 전기차와 수소차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하며,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이러한 전략은 현대차그룹이 장기적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유리한 위치를 점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그룹의 이 같은 성과는 브랜드 가치 제고와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향후 전기차 및 수소차 시장에서의 성장 가능성은 더욱 높은 수익을 기대하게 만든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