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여름?? 내연 기관 차주라면, 차 퍼지기 전에 ‘이곳’ 점검 필수!!!

57

여름철, 리저버 탱크 점검 필수
냉각수 흐르는 오버플로 현상 등 체크해야만
제때 냉각수 보충해 주는 것도 중요

리저버 탱크 점검의 중요성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istock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istock

여름철이 다가오면서 내연기관 자동차 운전자들은 냉각 시스템 점검에 신경 써야 한다. 특히 리저버 탱크는 냉각수 상태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중요한 부품으로, 냉각수가 넘치거나 부족할 때 이를 조절해 엔진 과열을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주기적으로 리저버 탱크를 점검하고 필요시 냉각수를 보충하는 것은 엔진 보호와 차량 수명을 연장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오버플로 현상 이해하기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kixx 엔진오일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kixx 엔진오일

리저버 탱크에서 냉각수가 이음새 부분에 맺히거나 흐르는 경우가 있다. 이는 오버플로 현상일 가능성이 크다. 냉각수는 탱크 내 압력이 높아지면 상단부 배출 홀이나 리저버 캡을 통해 외부로 배출된다. 이 과정에서 냉각수가 탱크 이음새를 따라 흐를 수 있다. 이런 현상이 발생하면, 냉각수가 정상적으로 배출되는지 확인하기 위해 먼저 탱크 표면을 닦아내고 차량을 시동 걸어 10분 내로 재확인하는 것이 좋다.

냉각수 누수 점검 방법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istock
냉각수 보충 이미지 – 출처 : istock

냉각수가 지속적으로 줄어들거나 누수가 의심된다면, 비눗물을 활용한 간단한 누수 점검 방법을 사용할 수 있다. 비눗물을 리저버 탱크의 이음새 부분에 발라보면, 비누거품이 발생하면 냉각수가 누수되고 있다는 신호다. 이런 경우, 리저버 탱크를 즉시 교체해야 한다. 특히, 냉각수 오버플로가 자주 일어난다면, 라디에이터나 히터코어와 같은 냉각수 라인에 문제가 있는지 전문 정비소에서 점검을 받아보는 것이 중요하다.

냉각수 보충 및 교체 요령

출처 : 대한민국정책브리핑
출처 : 대한민국정책브리핑

냉각수를 보충할 때는 반드시 엔진이 식은 상태에서 진행해야 한다. 엔진이 뜨거울 때 라디에이터 캡을 급하게 열면 화상을 입을 수 있다. 따라서, 엔진의 열을 충분히 식힌 후 천천히 캡을 열어 압을 빼주면서 보충하는 것이 안전하다. 긴급 상황에서는 물을 사용해 보충할 수 있지만, 이 경우 정비소에서 냉각수를 교체하는 것이 좋다. 냉각수는 보통 2년 또는 5만 km 주기로 교체하는 것이 권장된다. 냉각수의 색상이 변했거나 이물질이 보이면 즉시 교체해야 한다.

여름철 냉각수 점검은 차량의 안전과 성능을 유지하는 데 필수적이다. 적절한 점검과 보충을 통해 더운 날씨에도 쾌적한 운전 환경을 유지하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