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CGV 신규대피도 안내광고 공개… 10일부터 적용

163
금호타이어 제공금호타이어 제공

금호타이어는 전국 멀티플렉스 CGV에 신규 비상대피도 안내광고 ‘타이어의 신 또로’ 편을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신규 광고는 오는 10일부터 CGV 용산아이파크몰부터 적용된다. 이후 순차적으로 전국 CGV에 투입할 예정이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2010년부터 CGV와 함께 금호타이어의 캐릭터 ‘또로’, ’로로’를 활용한 극장 비상대피도 안내광고를 집행해 왔다. 이번 광고는 지난 광고와 달리 또로, 로로에 스토리텔링을 입혀 타이어를 통한 모빌리티의 발전을 애니메이션으로 표현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타이어의 신 또로’ 편은 또로, 로로를 활용해 선사시대부터 미래에 이르기까지 이동수단의 안전을 책임지는 타이어의 진화를 3D 기술로 표현했다. 또로와 로로를 타이어의 신으로 설정해 신이 주신 타이어 기술로 세상 곳곳의 안전을 지키는 금호타이어의 가치를 재미있게 풀어냈다.

이외에도 광고에는 금호타이어 유통전문점인 타이어프로(TIRE PRO)에서 모두가 누릴 수 있는 모빌리티 세상을 만들어 가겠다는 뜻을 담기도 했다. 타이어프로는 타이어와 관련된 점검과 기초 경정비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승용차용 타이어 특화 유통 브랜드다.

윤장혁 금호타이어 G.마케팅담당 상무는 “금호타이어의 대표 캐릭터인 또로, 로로는 TV 광고뿐만 아니라 극장 광고를 통해 많이 알려지며 소비자들과의 소통 접점을 확대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