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EV9과 함께 전기차 판매 대수 2026년 100만대로 목표 늘려

180

기아가 EV9 의 공개와 함께 2026년부터 전기차 연간 100만대 판매로 중간 목표를 조정했다. 이는 2022년 인베스터 데이에서 발표한 목표 대비 각각 33%, 25% 증가한 것이다. 2022년 3월 2026년에 BEV 80만 7,000대, 2030년에 배터리 전기차 120만 대를 판매하는 것을 목표로 했었다. 이는 2021년 2월의 2030년 88만 대의 목표와 비교하면 81% 증가했다. 
 
기아가 수정 발표한 2030년 연간 판매 목표는 내연기관 및 하이브리드 전기차를 포함해 430만 대(2022년 400만 대에서 증가)다. 그 중 55%(238만 대)가 배터리 전기차 및 하이브리드 전기차다. 크게는 전기차의 비중을 늘리고 그만큼 내연기관차를 줄인것이다. 
 
이를 위해 기아는 2027년까지 15개의 새로운 순수 전기 모델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2022년의 계획보다 하나 더 많은 것이며, 2020년 계획의 두 배이다.
 
전체 판매와 전기차 판매 확대는 기아차 ‘플랜S’의 핵심 전략 1, 2였다. 세 번째 핵심 전략의 일환으로 기아는 2025년까지 가장 작은 차에 이르기까지 모든 신차에 최신 커넥티비티 솔루션을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전략의 네 번째 기둥은 이미 알려진 맞춤형 사업 구조 및 PBV용 통합 솔루션 제공 개발이다. 이러한 목적용 차량을 통해 기아는 운전 서비스를 위한 자율 셔틀과 같은 특수 차량의 세계 최고의 제조업체가 되고자 한다. 첫 번째 PBV 모델은 2025년에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기아 EV9는 2024년부터는 미국 조지아주 웨스트포인트 공장에서도 생산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