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 적극 대응하겠다”… 볼보코리아, 1시간 전등 끈다

60

볼보자동차코리아는 21일 제53회 ‘지구의 날’을 맞아 전국 모든 볼보자동차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에서 소등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구의 날’은 매년 4월 22일, 환경 오염과 자원 낭비로 파괴된 지구를 지켜내자는 취지로 만들어진 기념일이다.

볼보코리아는 ‘지구의 날’의 적극적인 동참을 위해 오는 22일 20시부터 오피스를 포함한 전국의 모든 전시장과 서비스센터에서 공식 소등 시간(10분)보다 더 긴 1시간 동안 필수적인 전등을 제외한 모든 실내외 조명을 끌 예정이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다시 한번 환경 오염과 기후 위기의 심각성을 깨닫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지구의 안전과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앞으로도 볼보자동차는 적극적으로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 3월 지구촌 전등 끄기 캠페인 ‘어스 아워(Earth Hour)’ 참여, 친환경 캐릭터 ‘순로기’를 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활동 미션을 수행하는 등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여러 친환경 활동을 다방면으로 전개 중이다.

동아닷컴 김상준 기자 ksj@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