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XC90 & XC90 리차지 PHEV, IIHS ‘탑 세이프티 픽’ 획득

94

볼보자동차의 플래그십 SUV XC90, XC90 리차지 PHEV가 IIHS(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가 주관하는 충돌 안전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이하 TSP+)에 선정됐다.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는 자동차 충돌로 인한 사망과 부상, 재산상의 피해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1959년 설립된 비영리 연구 및 교육기관이다. 최첨단 설비를 갖춘 차량 연구 센터에서 북미 지역에 출시된 신차를 대상으로 엄격한 테스트를 거쳐 매해 안전 등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테스트는 TSP 및 TSP+ 등급 획득 조건을 더욱 강화하여 진행되었다. 측면 충돌 보호 항목의 충돌 에너지를 기존 대비 82% 늘렸으며, 특히 TSP+ 등급의 경우 야간 보행자 전방 충돌 방지 테스트가 추가되었다.

이같이 강화된 IIHS 테스트에서도 볼보자동차 XC90, XC90 리차지 PHEV는 TSP+ 등급을 받으며 최고의 안전 성능을 입증했다. 해당 차량은 전복 방지 시스템, 교차로 추돌 감지 및 긴급 제동 시스템, 도로 이탈 보호 시스템 등 볼보자동차의 안전 시스템들이 최초로 적용된 상징적인 모델이다. 지난 2014년에는 IIHS 테스트에 새롭게 도입된 스몰 오버랩 테스트에서 2003년부터 사용해온 동일한 플랫폼으로 최고 등급인 ‘G(Good)’를 획득한 바 있다.

볼보자동차 세이프티 센터 책임자인 오사 하그룬드(Åsa Haglund)는 “볼보자동차 XC90은 도로에서 가장 안전한 차량 중 하나라는 점을 IIHS 등 공신력 있는 테스트를 통해 매년 입증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현재 국내에 판매되고 있는 XC90에는 볼보자동차의 첨단 지능형 안전 시스템 ‘인텔리세이프(IntelliSafe)’가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되어 있다. 여기에는 볼보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 ‘파일럿 어시스트 II(Pilot Assist II)’와 ‘도로 이탈 완화 기능(Run-off Road Mitigation)’과 ‘반대 차선 접근 차량 충돌 회피 지원(Oncoming Lane Mitigation)’,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Blind Spot Information)’ 등 볼보자동차의 최첨단 안전기술이 모두 집약되어 있다.

이 밖에도 차량 충돌 시 외부 충격에서 운전자와 탑승객을 보호해 주는 ‘경추 보호 시스템(WHIPS)’, ‘측면 충돌 방지 시스템(SIPS)’을 비롯해 차량 최고 속도를 180km/h로 제한하는 ‘스피드 캡’, 오너가 차량의 최고 속도를 스스로 제한할 수 있는 ‘케어 키(Care Key)’, 긴급 출동 및 구급차 호출이 지원되는 ‘볼보 어시스턴스’ 등이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