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순수 전기 콤팩트 SUV ‘Q4·스포트백 40 e-트론’ 23년식 모델 사전계약 나선다

324

아우디 코리아는 아우디의 순수 전기 콤팩트 SUV ‘아우디 Q4 40 e-트론’ 및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 23년식 모델의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아우디 Q4 40 e-트론과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은 콘셉트카의 진보적인 디자인이 그대로 적용된 익스테리어 디자인과 함께 넉넉한 실내 공간과 차량 내 오퍼레이션 시스템, 디스플레이, 보조시스템 등이 장착되어 운전자를 배려한 선구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며, 스포티한 주행과 민첩한 핸들링, 탁월한 안전성을 자랑한다.

아우디 Q4 40 e-트론과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은 합산 최고 출력 204마력과 최대 토크 31. 6kg.m의 스포티한 주행 성능을 자랑하며, 최고 속도는 160km(안전 제한 속도)다. 두 모델 모두 82kWh용량의 리튬 이온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도심에서의 일상적인 주행과 장거리 주행 등 다양한 주행 상황에 모두 적합하다.

이번 두 차종에서차량 전면부의 수직 스트럿이 들어간 8각형 싱글프레임 전면 그릴은 널찍한 디자인으로 순수 전기 모델의 디자인 특징을 잘 보여준다. 두 모델의 스포티한 디자인은 짧은 전방 오버행, 스포츠 스티어링 휠, 넓은 트랙과 근육질의 차체를 기반으로 날렵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여기에 두 차종 각각프리미엄 모델에 탑재된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는 높은 시인성으로 더 안전한 주행을 돕고, 일반 LED보다 높은 밝기로 촘촘하게 배열된 광선을 통해 보다 넓은 가시범위와 안전성을 자랑하며, 특히 ‘디지털 라이트 시그니쳐’ 기능은 취향에 맞는 라이트 디자인을 선택할 수 있다.

아우디 Q4 40 e-트론과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은 8월 중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며, 사전 계약은 6월 19일부터 전국 아우디 공식 전시장과 아우디코리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아우디 Q4 40 e-트론의 가격은 6천170만 원아우디 Q4 40 e-트론 프리미엄은 6천870만 원이다.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의 가격은 6천570만 원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 프리미엄은 7천270만 원이다.

+1
0
+1
0
+1
0
+1
0
+1
0